• -2 -2℃ 서울
  • -4 -4℃ 인천
  • -3 -3℃ 춘천
  • 3 3℃ 강릉
  • -2 -2℃ 수원
  • -2 -2℃ 청주
  • -2 -2℃ 대전
  • -1 -1℃ 전주
  • 1 1℃ 광주
  • 0 0℃ 대구
  • 6 6℃ 부산
  • 5 5℃ 제주

하이트진로 필라이트, 누적판매 16억 3천만캔 돌파했다..."국내 발포주 시장 1위"

하이트진로는 '말도 안되게 멈출 수 없는 시원상쾌함'이라는 슬로건 아래, 메가브랜드로 성장한 필라이트가 누적판매 16억 3천만캔을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하이트진로는 '말도 안되게 멈출 수 없는 시원상쾌함'이라는 슬로건 아래, 메가브랜드로 성장한 필라이트가 누적판매 16억 3천만캔을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특히, 필라이트 라인업 가운데 가장 인기를 끌고 있는 필라이트 후레쉬가 특유의 시원 상쾌한맛으로 판매 가속화를 이끌고 있다.


필라이트는 지난 2017년 4월 25일 처음 출시된 후 만 5년 6개월만에 약 16억 3천만캔 판매를 돌파했으며, 이는 초당 9.4캔 판매된 꼴이다. 


필라이트의 판매 속도는 출시 초 대비 1.4배 가속화됐으며, 특히 필라이트 후레쉬는 올해 초당 판매량이 8.6캔을 기록하며 브랜드 존재감을 굳건히 이어가고 있다. 


최근 성장에 박차를 가하고자 국내 최초 체리 발포주인 '필라이트 체리'를 한정 출시하며 발포주 시장에서 탄탄한 포트폴리오로 주류시장의 저도주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앞으로도 하이트진로는 가정 시장 증가 및 제품 다변화 등 시장 변화에 주목하며 선제적이고 공격적인 활동을 통해 주류시장을 이끄는 브랜드로 판매를 높이겠다는 전략이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국내 발포주 시장의 압도적 1위 브랜드로서 독보적인 입지를 이어갈 수 있도록 올 한해도 공들여 만든 탄탄한 품질력으로 소비자 접점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며 "필리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젊은 소비자들과 소통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출시 6년차를 맞은 필라이트는 친숙하고 선호도 높은 디자인으로 주요 소비층에 더 가깝게 다가가고자 지난해 4월 첫 패키지 리뉴얼을 진행했다. 


지난 2017년 '필라이트', 2018년 '필라이트 후레쉬', 2019년 '필라이트 바이젠', 2020년 '필라이트 라들러', 2021년 '필라이트 라들러 자몽'에 이어, 지난 10월 국내 최초 체리 발포주인 '필라이트 체리'를 한정 출시해 인기를 끌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