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9 9℃ 서울
  • 8 8℃ 인천
  • 7 7℃ 춘천
  • 8 8℃ 강릉
  • 9 9℃ 수원
  • 8 8℃ 청주
  • 8 8℃ 대전
  • 9 9℃ 전주
  • 10 10℃ 광주
  • 9 9℃ 대구
  • 12 12℃ 부산
  • 12 12℃ 제주

"흡연자들 주목"...'이 나이'에 금연하면, 담배 안 피운 사람들과 건강상태 비슷하다

흡연자라도 '이 나이'에만 금연하면 비흡연자와 비슷한 건강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 나이'에만 금연하면 비흡연자랑 건강 상태 비슷해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건강은 걱정되지만 쉽게 금연하지 못했던 흡연자들이 열광할 만한 사실이 밝혀졌다.


'이 나이'에만 금연하면 비흡연자와 비슷한 건강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옥스퍼드대 연구팀은 1997년부터 2018년까지 미국의 25~84세 성인남녀 55만 1388명을 대상으로 '흡연이 사망률에 미치는 영향'을 연구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조사 기간 동안 총 7만 4870명이 사망했는데 흡연자가 19.8%, 금연자 24.3%, 비흡연자 55.9% 등으로 나뉘었다.


결과에서 흡연자는 관련 질병으로 사망할 확률이 약 2배 이상 높았는데, 금연에 성공한 이들은 사망 위험이 크게 감소했다.


35세 이전에 금연에 성공한 이들의 사망률은 비흡연자와 거의 비슷하게 나타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35세 이전'에만 금연 성공하면 비흡연자와 다를 바 없어


또한 금연자들의 비흡연자 대비 사망 증가율은 겨우 3% 수준으로, 이때 담배를 끊기만 하면 흡연과 연관된 거의 모든 사망을 피할 수 있다.


35세 이전에만 금연하면 아무리 많은 담배를 피웠어도 비흡연자와 비슷한 건강 상태를 가질 수 있는 셈이다.


혹시 이미 늦었다고 좌절할 필요는 없다. 33세~44세에 흡연을 중단하면 지속적인 흡연과 관련된 사망 위험이 90%나 줄어들기 때문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뿐만 아니라 45세~64세에 금연한 이들은 사망 위험이 66% 낮아졌다.


금연 안 한 '흡연자'들의 사망률은?


하지만 금연 경험이 없는 흡연자 사망률은 비흡연자보다 180%나 높았다.


한편 지난 3월 질병관리청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9년 흡연 원인으로 사망한 이들은 총 5만 8036명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흡연은 심혈관질환 및 각종 암들의 발병과 관련이 있어 몸에 가장 해로운 행위 중 하나로 악명이 자자하다.


특히 국민건강보험공단과 국립암센터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폐암 환자 10명 중 8명이 흡연자로 나타났다.


'흡연이 사망률에 미치는 영향' 연구 저자인 블레이크 톰슨 박사는 "이번 연구를 통해 금연이 효과 있다는 게 증명됐다"면서 "금연에는 늦은 시기라는 건 없지만 빨리할수록 건강 이점이 크다"고 조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