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9 9℃ 서울
  • 8 8℃ 인천
  • 7 7℃ 춘천
  • 8 8℃ 강릉
  • 9 9℃ 수원
  • 8 8℃ 청주
  • 8 8℃ 대전
  • 9 9℃ 전주
  • 10 10℃ 광주
  • 9 9℃ 대구
  • 12 12℃ 부산
  • 12 12℃ 제주

25살 남성, 광주서 거대 철판롤에 깔려 사망하는 참변 발생

전자제품 부품 제조 공장에서 사망사고가 발생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25살 청년의 안타까운 사망...사고는 순식간에 일어났다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한 전자제품 부품 제조 공장에서 사망사고가 발생했다.


거대한 철판롤에 깔려 숨진 남성은 25세의 젊은 나이 청년이라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8일 광주 광산경찰서에 따르면 사고는 전날 오후 9시 14분쯤 일어났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광주광역시 광산구 장록동의 평동산업단지 내 DK산업에서 작업을 위해 바닥에 세워둔 철판 롤 1개가 떨어졌다.


철판 롤이 떨어진 곳은 A(25) 씨의 몸, 무려 1.8톤가량 되는 무게였다.


A씨가 코일에 깔리는 충격으로 옆에 있던 철제 롤 2개가 추가로 넘어지며 그를 덮쳤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철제 롤 크기와 무게 살펴보니...


각 1.8톤짜리 철제 롤들은 직경 147cm, 폭은 19~26cm 정도 크기인 것으로 전해진다.


곧바로 구급대가 출동해 A씨를 인근의 전남대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그는 곧 사망했다.


A씨는 사고 당시 조장이었으며 외국인 노동자 조원과 함께 일하고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사고 발생 당시 현장에 있던 직원들 수는?


사고 발생 당시 현장에 투입된 업체 직원은 12명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과실 책임자가 가려질 경우 책임자를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 등으로 입건할 방침이다.


사고가 난 업체는 상시 근로자 수 50인 이상이라 올해 1월부터 시행한 중대재해처벌법 적용을 받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중대재해처벌법에 다르면 50인 이상 사업장에서 산업재해가 발생했을 경우에 예방 의무를 다하지 않은 사업주나 경영책임자가 처벌을 받는다.


처벌 수위는 1년 이상의 징역 또는 10억 원 이하의 벌금형이다.


한편 사고가 난 해당 업체는 생활가전 부품, 자동차 외장부품 등을 생산하고 정밀 프레스금형 개발 및 제작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