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 10℃ 서울
  • 10 10℃ 인천
  • 8 8℃ 춘천
  • 10 10℃ 강릉
  • 10 10℃ 수원
  • 10 10℃ 청주
  • 10 10℃ 대전
  • 11 11℃ 전주
  • 12 12℃ 광주
  • 11 11℃ 대구
  • 15 15℃ 부산
  • 16 16℃ 제주

봉화 광산 고립자 2명, 10일 만에 '기적 생환'

경북 봉화군 광산 매몰사고로 고립됐던 광산 노동자 2명이 10일 만에 기적적으로 생환했다.

인사이트경북소방본부


봉화 광산 고립자 2명, 기적 생환...건강 상태 양호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경북 봉화군 광산 매몰 사고가 발생한 지 열흘째인 오늘(4일) 작업자 2명이 기적적으로 생환했다.


4일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11시 3분쯤 조장 박씨(62)와 보조작업자 박씨(56)의 구조가 완료됐다.


두 사람은 걸어서 지상으로 나올 정도로 건강 상태가 양호했다. 


인사이트경북 봉화군 아연광산 매몰사고 구조 현장 / 뉴스1


발견 당시 이들은 바람을 막기고자 비닐을 치고 모닥불을 피우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119 소방당국은 이들을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앞서 지난달 26일 오후 6시께 경북 봉화군 재산면에 있는 아연 채굴광산 제1 수직갱도에서 토사 약 900t(업체 측 추산)이 수직 아래로 쏟아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사이트내시경 수색 중인 봉화 광산 매몰 사고 현장 / 뉴스1


광부 2명은 제1수갱 지하 190m 지점에서 고립됐다.


소방청은 지하에 구멍을 뚫고 내시경 카메라를 투입하면서 생존자 확인에 힘썼고, 고립 10일째 구조에 성공했다. 고립된 지 약 221시간 만이다.


인사이트매몰사고가 발생한 봉화 아연광산 입구 /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