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 10℃ 서울
  • 7 7℃ 인천
  • 10 10℃ 춘천
  • 14 14℃ 강릉
  • 10 10℃ 수원
  • 8 8℃ 청주
  • 8 8℃ 대전
  • 9 9℃ 전주
  • 10 10℃ 광주
  • 12 12℃ 대구
  • 17 17℃ 부산
  • 11 11℃ 제주

15살 소녀의 시신 옆에 돌고래 가족이 곁을 지켰던 이유...먹먹합니다

바다에 빠진 15살 소녀의 시신 옆을 돌고래 가족이 둘러싸 지키는 모습이 포착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15살 소녀의 시신 옆에 돌고래 가족이 곁을 지켰던 이유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물에 빠져 사망한 15살 소녀의 시신이 남아프리카 공화국 해안에서 발견됐다.


놀랍게도 한 무리의 돌고래들이 15살 소녀의 시신을 지키는 듯 그 주변을 맴돌고 있었다.


지난 3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사오스타는 남아프리카 공화국 케이프타운 랜디드노 해변에서 익사한 15살 소녀의 시신을 돌고래들이 지켜준 소식을 전했다.


15살 소녀의 시신은 지난 달 29일 랜디드노 해변에서 600미터 떨어진 해상에서 발견됐다.


인사이트news24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실종된 시신 발견 당시 돌고래들이 에워싸고 있어


소녀는 전날인 지난달 28일 랜디드노 해변에서 이안류에 휩쓸려 실종된 상태였다.


남아프리카 해양 구조연구소에 따르면 소녀의 시신 발견 당시 돌고래 떼들이 에워싸고 있었다.


그 모습이 마치 소녀의 시신이 훼손되지 않도록 돌고래들이 지켜주고 있는 것 같았다.


전문가들은 돌고래에 이런 행동에는 이유가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돌고래 동료의 죽음 슬퍼할 줄 알아...뛰어난 공감능력 가진 동물


돌고래는 고도로 지능적인 동물이다. 의사 소통이 가능하며 다른 동물들에 비해 뛰어난 공감능력을 가지고 있다.


호주 그리피스 대학의 고래 및 돌고래 연구원 올라프 메이네케(Olaf Meynecke)는 "돌고래들은 시신을 보자마자 죽은 사람이라는 것 알았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녀석들이 소녀의 시신이 훼손되지 않게 하기 위해 그 주변을 지켰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돌고래는 친구나 가까운 관계에 있는 사람들의 죽음을 인지하고 이에 대한 감정적인 고통을 느낄 줄 안다"라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돌고래의 이런 행동들이 소녀의 죽음을 애도하기 위한 것일 수도 있다는 추측을 내놓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