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9 9℃ 서울
  • 7 7℃ 인천
  • 8 8℃ 춘천
  • 11 11℃ 강릉
  • 10 10℃ 수원
  • 11 11℃ 청주
  • 12 12℃ 대전
  • 12 12℃ 전주
  • 16 16℃ 광주
  • 14 14℃ 대구
  • 14 14℃ 부산
  • 17 17℃ 제주

러시아 유명 종합격투기 선수, '수박' 먹고 사망...향년 33세

러시아의 유명 종합격투기 선수가 수박을 먹은 후 사망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인사이트알렉산드르 피사레프 / SHOT


러시아 종합격투기 스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러시아의 유명 MMA 선수 알렉산드르 피사레프(Alexander Pisarev)가 33살의 젊은 나이로 사망했다.


지난 2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유니래드(UNILAD)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피사레프는 자신의 아파트에서 의식을 잃은 상태로 아버지 이고르 블라디미로비치(Igor Vladimirovich)에 의해 발견됐다.


그의 아버지는 반려견과 산책을 하고 돌아왔다가 방에서 아들과 며느리가 침대에 누워있는 것을 발견했고, 아들이 숨을 쉬지 않은 것을 확인해 아들과 며느리를 병원으로 후송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피사레프의 아내는 병원에 입원해 치료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Fight Nights Global TV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사망 원인은 수박?


피사레프와 함께 토마호크 팀에서 훈련하는 한 선수는 타스통신(TASS)에 "피사레프의 사망 원인은 수박에 의한 식중독이다"라고 밝혔다.


그는 피사레프는 잠을 자다가 사망했고 만성적인 건강 문제는 없었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Fight Nights Global TV


프라우다를 비롯한 현지 언론은 피사레프가 아내와 함께 수박을 먹고 숨졌지만, 다른 음식도 섭취해 정확히 수박이 원인이라고는 확신할 수 없다고 전했다.


모스크바 지역 조사 위원회는 부검을 통해 피사레프의 정확한 사망 원인 등을 확인할 계획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러시아에서 의문의 죽음 잇따라


한편 러시아에서는 지난 2월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신흥재벌들의 의문사가 잇따라 다양한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올해에만 러시아의 신흥 재벌 올리가르히 9명이 사망했다. 이 중 6명은 최대 이권이 걸린 에너지 사업과 관련된 인사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크렘린궁이 이들의 죽음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나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