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5 -5℃ 서울
  • -5 -5℃ 인천
  • -6 -6℃ 춘천
  • -1 -1℃ 강릉
  • -4 -4℃ 수원
  • -2 -2℃ 청주
  • -1 -1℃ 대전
  • -1 -1℃ 전주
  • 2 2℃ 광주
  • 0 0℃ 대구
  • 2 2℃ 부산
  • 6 6℃ 제주

'심각한 부상' 당해 경기중 교체된 손흥민...토트넘이 '진짜 상태' 밝혔습니다

손흥민이 경기 중 부상을 입어 한국 축구 대표팀에 비상이 걸렸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개막 약 3주를 앞두고 한국 축구대표팀에 비상이 걸렸다.


핵심 중 핵심인 손흥민이 심각한 부상을 입은 것이다. "출전 가능성도 불투명하다"라는 이야기가 나왔는데, 토트넘 홋스퍼 팀 닥터가 현재 진짜 상태를 전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2일 새벽(한국 시간) 프랑스 마르세유의 스타드 벨로드롬에서는 2022-23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D조 6차전 '마르세유 vs 토트넘' 경기가 열렸다.


이날 손흥민은 선발 출전했는데, 전반 23분 중원에서 공중볼을 헤딩하던 중 부상을 당했다.


먼저 자리를 잡은 손흥민을 향해 마르세유의 찬셀 음벰바가 달려들었고, 그의 어깨와 손흥민의 얼굴이 강하게 충돌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통증을 호소한 손흥민은 그라운드에 쓰러졌다. 한동안 일어나지 못할 정도로 큰 고통을 호소했다.


카메라에 잡힌 그의 얼굴은 충격 그 자체였다. 코와 눈 주위가 부어올랐고, 코에서는 피가 흘러내리기도 했다. 결국 27분께 그라운드를 떠나 라커룸으로 향하며 교체됐다.


다행스럽게도 손흥민은 곧바로 병원으로 향하지는 않았다. 그는 라커룸에 경기가 끝날 때까지 남아있었다.


인사이트Instagram 'hojbjerg23'


이후 동료들과 라커룸에서 조1위 16강 진출을 축하하는 사진을 함께 촬영했다.


전 경기에서 퇴장을 당했던 안토니오 콘테 감독 대신 지휘봉을 잡은 크리스티안 스텔리니 토트넘 수석코치는 "손흥민은 얼굴 부위를 다쳤고 눈이 부어있다"라며 "내일 정밀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아직 뇌진탕 여부에 대해서는 확실하게 말할 수 없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Instagram 'hojbjerg23'


그러면서 "라커룸에서 동료들과 함께 16강 진출을 축하하기도 하며 괜찮은 모습을 보였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 축구 대표팀은 오는 24일 오후 10시 우루과이와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경기를 치른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오늘을 기준으로 딱 22일 남았다.


손흥민의 얼굴 부상이 심각한 것으로 진단이 나올 경우 월드컵 1차전은 물론 2차전, 3차전 등 전경기 출장 불가도 배제하기 어렵다.


2차전 가나와의 경기는 28일 오후 10시, 3차전 포르투갈 경기는 12월 3일 00시에 열린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