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 10℃ 서울
  • 10 10℃ 인천
  • 8 8℃ 춘천
  • 10 10℃ 강릉
  • 10 10℃ 수원
  • 10 10℃ 청주
  • 10 10℃ 대전
  • 11 11℃ 전주
  • 12 12℃ 광주
  • 11 11℃ 대구
  • 15 15℃ 부산
  • 16 16℃ 제주

"이태원서 심정지 추정 환자 50여명 발생"<소방당국>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일대에서 심정지 추정 환자가 50명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녹사평역 CCTV 영상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서울 용산구 이태원 한 골목에서 '압사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29일 오후 소방당국은 이같은 소식을 전하면서 희생자가 최소 100명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소방당국은 대응 3단계를 발령한 뒤 사고 현장 수습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사고 현장 각곳에서는 심폐소생술(CPR)이 한창이다. 응급대원으로는 역부족인 상황이어서 시민들까지 자원해 심폐소생술을 돕고 있다. 


윤석열 대통령은 사고 상황을 보고 받은 뒤 곧바로 관계부처에 신속한 대응을 주문했다. 


인사이트뉴스1


유럽출장을 떠난 오세훈 서울시장은 현지 스케쥴을 전격 취소한 뒤 급거 귀국길에 올랐다. 


경찰은 가용 가능한 인력을 최대한 지원하기로 결정했으며, 혹여 이런 틈을 비집고 일어날 수 있는 '다른 곳'에서의 범죄 상황도 대비하는 데 초점을 맞추기로 했다. 


인사이트윤석열 대통령 / 뉴스1


30일 새벽 윤 대통령은 앞서 내렸던 1차 지시에 이어 2차 지시를 내렸다. 


윤 대통령은 "행정안전부 장관을 중심으로 모든 관계부처 및 기관은 피해 국민에 대한 신속한 구급 및 치료를 실시하길 바란다"고 지시했다.


인사이트오세훈 서울시장 / 뉴스1


한편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0시 전후로 이태원 한 골목길 일대에서 호흡곤란 등으로 인한 신고가 쏟아졌다. 


신고일시는 오후 10시 15분께다. 


정확한 인명 피해 규모 등은 확인되지 않은 상태지만, 첫 신고 당시보다 피해 사례가 늘어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