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2022 유튜브 웍스 어워드 개최...세계 최초 미디어아트 전시 진행

인사이트2022 유튜브 웍스 어워드 코리아 / 사진 = 구글코리아


11일 '유튜브 웍스 어워드 코리아' 개최...수상작은?세계 최초 미디어 아트 전시회 'The Exhibition' 공개


[인사이트] 정인영 기자 = 구글코리아가 11일 가장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유튜브 광고를 선정하는 글로벌 디지털 영상 광고제 '유튜브 웍스 어워드 코리아(YouTube Works Awards Korea)'를 개최하고, 2022년 수상작을 발표한다.


올해에는 팬데믹 이후 2년 만에 처음 오프라인으로 진행된다. 또 세계 최초로 미디어 아트 전시회인 'The Exhibition' 도 오는 12일(수)부터 15일(토)까지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진행된다.


인사이트구글코리아가 2022 유튜브 웍스 어워드 코리아를 개최하는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미디어 아트 특별전시 'The Exhibition'을 공개하고 있다. / 사진=구글코리아


한국에서 지난 2019년 시작해 올해로 4회차를 맞이한 유튜브 웍스 어워드는 유튜브가 주관하고 마케팅 리서치 기업 칸타(Kantar)와의 글로벌 파트너십으로 매해 진행되는 글로벌 디지털 영상 광고제이다. 


전 세계 20여개 국가에서 개최되는 본 영상 광고제는 광고 업계를 대표하는 전문 심사위원의 심사를 통해 지난 한 해의 유튜브 광고 중 가장 창의적이고 혁신적이며 효과적인 작품을 데이터를 기반으로 평가하고 시상한다. 


2022 유튜브 웍스 어워드 코리아에서는 8개 카테고리에서 총 33개의 파이널리스트가 선정됐다. 그랑프리와 수상작은 이날 오후 시상식을 통해 공개된다.


인사이트신경자 구글코리아 마케팅총괄이 세계최초로 국내외 유튜브 웍스 어워드 수상작과 함께 하는 미디어 아트 전시회인 'The Exhibition' 행사 오프닝에서 환영사를 전하고 있다. / 사진=구글코리아


12일부터 공개되는 'The Exhibition' 특별 전시에서는 무한한 크리에이티브 캔버스로서 이제 모든 미디어의 중심에 있는 유튜브의 새로운 가능성을 선보인다. 


관람객은 유튜브를 주제로 하는 미디어 아트 전시를 직접 체험하며 창의성에 대한 영감을 받고 아이디어 측면뿐만 아니라 비즈니스 성과도 입증된 유튜브 광고 캠페인과 인사이트를 국내외 유튜브 웍스 어워드 수상작을 통해 만나고 경험할 수 있다.


광고 업계를 대표하는 심사위원들과의 대담...마케팅 툴로서 유튜브 영향력 확인

 및 향후 디지털 광고가 나아가야 할 방향 제시


구글코리아는 시상식 및 전시회에 앞서 본선 심사위원이 참석한 기자간담회를 열어 유튜브 광고의 트렌드와 인사이트를 나누고 앞으로 브랜드의 디지털 광고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함께 논의했다.


인사이트2022 유튜브 웍스 어워드 코리아 기자간담회에서 김경훈 구글코리아 사장(좌), 김정아 이노션 전무(우), 박현우 이노레드 대표(화면)가 유튜브 광고의 인사이트와 디지털 광고의 트렌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 사진=구글코리아


김경훈 구글코리아 사장은 행사의 시작을 알리며 "코로나19 이후 유튜브 웍스 어워드를 다시 오프라인으로 열어 관계자분들과 얼굴을 마주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면서 "이번 행사는 그동안 소개되었던 뛰어난 유튜브 광고 작품들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자리이자 구글이 어떻게 광고 생태계를 지원하고 함께 성장해 왔는지를 함께 돌아볼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다"라고 말했다.


또 "이와 더불어 'The Exhibition' 특별 전시를 통해서도 마케터와 제작자 등 우리나라 크리에이터들이 크리에이티브 경계를 확장하며 더 나은 광고에 대한 영감을 얻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유튜브 웍스 어워드 코리아가 다른 20여 개 국에서 열리는 행사와 차별화되는 점은 '베스트 유튜브 브랜드 팬덤' 카테고리 시상이다. 


심사위원단은 팬덤 문화는 한국에서 도드라지는 독특한 문화적 요소인데 이러한 트렌드가 광고로도 이어지고 '베스트 유튜브 브랜드 팬덤' 카테고리 시상부문에도 반영되었다는 것이 다른 국가와는 차별화되는 부분이라고도 평가했다.


인사이트2022 유튜브 웍스 어워드 코리아 본선 심사를 맡은 김정아 이노션 전무가 올해 수상작 선정과정에 대한 소감과 디지털 광고의 미래 방향성에 대한 의견을 말하고 있다. /사진=구글코리아


이노션 김정아 전무는 "요즘 마케팅 시장은 더 이상 메가 트렌드나 메가 타겟이 없는 세상이 되어버렸다. 남녀노소 관계없이 전 세대가 활용하는 만큼 유튜브는 브랜드가 다양한 유형의 소비자를 만날 수 있는 접점이다. 그렇기 때문에 마케팅 툴로서의 활용성이 매우 높다"라며 "마케팅 시장에서 캠페인 및 광고의 비즈니스 성과가 더욱 중요해짐에 따라 이번 어워드에서는 뛰어난 창의성과 더불어 이러한 성과를 객관적으로 검증할 수 있도록 데이터를 기반으로 수상작을 선정했다"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2022 유튜브 웍스 어워드 코리아 본선 심사를 맡은 이노레드 박현우 대표가 유튜브 광고 트렌드의 변화와 마케팅 효과성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사진=구글코리아


이노레드 박현우 대표는 "전통적인 상위 브랜드들이 신생브랜드들에게 순식간에 시장의 승기를 빼앗기는 일이 빈번한 시대에 유튜브와 같은 매체는 효과적으로, 또 효율적으로 비즈니스 임팩트를 만들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마케터들은 이제 기존에 늘 성공해오던 몇몇 가지의 방식이 아닌 다채로운 솔루션들을 알고 활용할 수 있어야 하며, 변화하는 흐름에 대해 누구보다 감각을 열어 두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