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0 20℃ 인천
  • 21 21℃ 춘천
  • 21 21℃ 강릉
  • 21 21℃ 수원
  • 20 20℃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19 19℃ 광주
  • 27 27℃ 대구
  • 23 23℃ 부산
  • 21 21℃ 제주

한국vs코스타리카, 1-1 동점으로 전반 종료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코스타리카의 평가전을 치르고 있다.

인사이트쿠팡플레이


한국 vs 코스타리카...전반 1-1 종료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코스타리카의 평가전을 치르고 있다.


전반전은 1-1 동점으로 종료됐다.


23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2022 카타르월드컵'을 대비한 대한민국과 코스타리카의 평가전이 진행되고 있다.


인사이트쿠팡플레이


한국은 김승규, 김진수, 김민재, 정우영, 황인범, 손흥민, 황희찬, 황의조, 김영권, 권창훈, 윤종규가 선발로 출전한다.


또한 이강인과 정우영, 조영욱, 양현준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한국의 핵심 라인이라 볼 수 있는 황의조, 손흥민, 황인범, 김민재가 총출동했다.


인사이트쿠팡플레이


전반전 초반 한국의 슈팅 이어져


이날 전반전 초반 한국의 맹공격이 이어졌다.


코스타리카는 좀처럼 공을 잡지 못하고 끌려가는 듯 했다.


이어 황희찬이 전반 28분 첫 골을 성공 시켰다.


인사이트쿠팡플레이


윤종규가 오른쪽 측면에서 내준 땅볼 패스를 잡아 아크 정면에서 왼발 중거리슛을 날린 것이다.


이에 1-0으로 경기를 끌어갔다.


인사이트쿠팡플레이


코스타리카 만회골...전반 40분


그러나 곧 코스타리카의 만회골이 터졌다.


코스타리카는 전반 40분 베네테가 골망을 갈랐다.


인사이트쿠팡플레이


이후 한국은 수비진이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코스타리카의 좌우 공격에 뒷공간을 내어주면서 아찔한 순간이 여러 차례 이어져 아쉬움을 줬다.


인사이트쿠팡플레이


한편 이번 경기는 9월 A매치 2연전 중 첫 번째 경기로 대표팀에게 매우 중요한 시기라 할 수 있다.


11월에 펼쳐지는 출정식을 겸한 평가전에는 해외파 소집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이번 2연전이 월드컵 전에 국내파와 해외파가 함께 합을 맞출 수 있는 마지막 기회다.


인사이트쿠팡플레이


벤투 감독은 "9월 A매치에서 다양한 실험을 할 것이다"며 "서로 다른 전술을 활용해 월드컵을 준비할 것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전체적인 경기 운영이나 스타일에서는 변화가 없다"며 "우리의 축구를 하면서 원하는 결과를 얻어낼 것이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