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 20℃ 서울
  • 20 20℃ 인천
  • 17 17℃ 춘천
  • 22 22℃ 강릉
  • 20 20℃ 수원
  • 21 21℃ 청주
  • 22 22℃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2 22℃ 대구
  • 24 24℃ 부산
  • 25 25℃ 제주

이 여성의 별명은 '인간 지네' 입니다...영상 보고 놀라지 마세요 (+전신 사진)

여성도 자신의 별명을 인정할 수밖에 없다고 하는데, 도대체 어느 정도일지 관심이 주목된다.

인사이트TikTok 'emmielovescows'


별명이 인간 지네...도대체 어느 정도 길래?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사람은 각기 다른 신체 비율을 가지고 태어난다.


누군가는 다리가 길고, 누군가는 상체가 더 길 수도 있다.


여기 한 여성은 상체가 길어도 너무 길어 '인간 지네'라는 별명까지 생겼다.


인사이트TikTok 'emmielovescows'


여성도 자신의 별명을 인정할 수밖에 없다고 하는데, 도대체 어느 정도일지 관심이 주목된다.


지난 20일(현지 시간) 영국 매체 더선은 틱톡에서 화제가 된 여성 에미(Emmie, 22)를 소개했다.


에미는 2년 전부터 패션, 댄스, 일상 등을 담은 짧은 영상을 틱톡에 올려왔다.


인사이트TikTok 'emmielovescows'


남들보다 긴 상체...악플에도 긍정 에너지


그러던 중 최근 한 영상이 많은 누리꾼들의 시선을 끌었다.


영상 속 에미는 얼굴을 클로즈업 해 보여준 뒤 카메라와 멀리 떨어져 춤을 추기 시작한다.


비키니를 입은 그녀는 골반을 흔들며 매력을 뽐냈다.


인사이트TikTok 'emmielovescows'


그러자 댓글에서 누리꾼들은 "상체가 어디까지 있냐", "팔 흔들 때마다 지네 같다" 등의 댓글을 달았다.


또 다른 누리꾼들은 "모델 데뷔해도 되겠다", "매우 독특한 라인이다" 등의 댓글로 응원을 하기도 했다.


에미는 처음 자신의 별명을 듣고 당황스러워하는 듯 했지만 이후에도 자신의 몸매를 공개하고 춤 추는 영상을 꾸준히 올리고 있다.


인사이트TikTok 'emmielovescows'


키는 161cm...틱톡 스타로 급성장 중


그리고 최근에는 영상을 아래에서 촬영하는 기법을 사용해 더욱 길어 보이게 만들고 있으며 화제에 힘 입어 10만 팔로워를 거느린 틱톡 스타로 성장하고 있다. 


그녀는 또한 키가 161cm 밖에 안된다고 밝혀 놀라움을 주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한편 25세 이하의 Z세대는 15초 내외의 짧은 동영상을 볼 수 있는 소셜미디어 '틱톡'을 많이 사용한다. 


하나금융경영연구소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달 기준 틱톡은 미국 Z세대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앱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지난해에는 12~17세 사용자 비율이 무려 63%를 기록했다. 


데이터 분석업체 데이터아이에 따르면 올 1분기 전 세계 틱톡의 이용자당 월평균 이용 시간은 23.6시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