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2 22℃ 인천
  • 26 26℃ 춘천
  • 25 25℃ 강릉
  • 25 25℃ 수원
  • 25 25℃ 청주
  • 25 25℃ 대전
  • 25 25℃ 전주
  • 28 28℃ 광주
  • 27 27℃ 대구
  • 25 25℃ 부산
  • 26 26℃ 제주

"전주대사습놀이 우승해도 군 면제해 주는데 BTS는?...국방부 눈치 보고 있다"

성일종 국민의힘 정책위의장이 방탄소년단(BTS)의 병역 문제에 입을 열었다.

인사이트성일종 국민의힘 정책위의장 / 뉴스1


성일종 국민의힘 정책위의장이 방탄소년단 병역문제에 입 열어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성일종 국민의힘 정책위의장이 방탄소년단(BTS)의 병역 문제에 입을 열었다.


그는 방탄소년단이 대중문화예술인이라서 병역 특례 대상이 아닌 것은 형평성에 맞지 않다고 주장했다.


지난 15일 오전 성 정책위의장은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발레 경연대회에서 우승해도 군 면제 해주는데...형평이 맞냐"


그는 이날 "현재 병역 혜택을 주는 제도가 42개 있다. 예를 들면 동아콩쿠르에서 우승하거나 또 동아콩쿠르 중에서도 발레 경연대회에서 우승해도 면제를 해준다"라고 서두를 시작했다.


이어 "전주대사습놀이에서 우승을 해도 면제를 해준다. 칠레 같은 데 가서 클래식 기타 우승을 해도 면제를 해주고 삿포로에서 열리는 경연대회에 가서도 면제를 해주는데, 이런 것들이 42개"라고 전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BTS 같은 대한민국을 빛냈거나 또 빛낼 젊은이들이 있는데, 빌보드 어워드, 아메리칸 어워드, 그래미 어워드에서 우승해도 안 해주는 것 하고 형평이 맞냐"


성 정책위의장은 이렇게 말하며 "국가 이득적 측면에서 봐야 되고 또 (BTS) 군을 면제하는 게 아니라 대체복무를 할 수 있도록 하자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성 정책위의장, 문재인 정부도 눈치 봤고 국방부도 눈치 본다고 주장


문재인 정부도 눈치를 봤고 국방부도 눈치를 보고 있다고 주장한 그는 쉽지 않은 문제라면서도, BTS에게 군 혜택을 주려는 게 아니라 현 제도가 형평성에 맞지 않기에 '균형'을 맞추라고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