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7 17℃ 인천
  • 14 14℃ 춘천
  • 12 12℃ 강릉
  • 17 17℃ 수원
  • 15 15℃ 청주
  • 15 15℃ 대전
  • 17 17℃ 전주
  • 17 17℃ 광주
  • 18 18℃ 대구
  • 16 16℃ 부산
  • 17 17℃ 제주

추석연휴 부산 빌라서 피 흘린 채 숨진 엄마와 누나...'10대 남동생'이 신고했다

추석 연휴 마지막 날 낮잠에서 깬 10대 아들은 자신의 집에서 어머니와 누나가 사망한 모습을 발견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추석 연휴 마지막날, 40대 엄마와 10대 딸 숨진 채 발견


[인사이트] 임우섭 기자 = 추석 연휴 마지막 날 부산의 한 빌라에서 40대 엄마와 10대 딸이 숨진 채 발견됐다.


이를 처음 발견한 인물은 다름 아닌 10대 아들이었다.


13일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40대 여성 A씨는 10대 딸과 함께 낮 12시 49분께 숨진 채로 발견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어머니 A씨, 피 흘린 채 거실에...딸은 타박상을 입고 방에서 발견


발견될 당시 A씨는 피를 흘린 채 거실에 있었다. 딸은 자신의 방에서 발견됐다.


경찰 조사 결과 A씨의 몸에는 흉기에 찔렸던 흔적이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딸은 얼굴에 타박상 등을 입었다. 


당시 아들은 사건을 발견하기 전인 낮까지 잠을 청했다고 한다. 아들은 엄마와 누나가 쓰러져 있는 것을 발견하자 이웃에게 도움을 요청한 뒤 경찰에 신고했다.


이날 또 딸의 방에는 원인을 알 수 없는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도 나타났다. 다만 자연적으로 꺼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 지난해 이혼한 뒤 가난한 경제 여건 속에 살아...7월에는 기초생활수급자 등록하기까지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남편과 이혼을 한 뒤 가난한 경제 여건 속에서 두 남매를 키워왔다. 최근 무직으로 인해 생계까지 어려워지자 7월 기초생활수급자로 등록했다.


사건 당시 A씨는 음주를 하던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사건 현장에서 현재까지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 현재 A씨가 딸을 살해한 뒤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이라 추정


경찰은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헤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모녀의 시신을 부검 의뢰하고 유족 진술과 포렌식 등을 통해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 A씨가 딸을 살해한 뒤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이 가장 강하게 추정되고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 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 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