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18 18℃ 인천
  • 16 16℃ 춘천
  • 20 20℃ 강릉
  • 17 17℃ 수원
  • 18 18℃ 청주
  • 19 19℃ 대전
  • 20 20℃ 전주
  • 21 21℃ 광주
  • 20 20℃ 대구
  • 21 21℃ 부산
  • 22 22℃ 제주

추석 연휴 끝난 오늘(13일), '무이파' 간접 영향 전국 곳곳에 비..."제주 최대 120㎜"

추석 연휴가 끝난 오늘(13일)에는 전국이 흐릴 것으로 예보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추석 연휴 끝난 오늘(13일), 전국 흐릴 것으로 예보돼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추석 연휴가 끝난 오늘(13일)에는 전국이 흐리겠다. 


또 제12호 태풍 '무이파'의 간접 영향을 받는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13일 기상청은 이날 동해 북부 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전국이 대체로 흐릴 것으로 예보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제주는 최대 120㎜의 많은 비


비는 충청 이남을 중심으로 가끔 내릴 것으로 예측된다. 


제주도에는 강풍과 함께 최대 120㎜의 많은 비가 동반될 수 있다. 


오전 6시부터 9시 사이에는 일부 경북 남서 내륙과 경남 서부에 한때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제12호 태풍 '무이파'의 간접 영향


오전 9시부터 자정 사이에는 충청권과 남부 지방, 제주도에 가끔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내일(14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30~120㎜, 충남 서해안·전북서해안, 전남권 10~50㎜, 충청권 내륙·전북내륙·경남서부 5~30㎜, 경북권 5㎜ 내외로 예보됐다. 


이번 비는 제12호 태풍 '무이파'의 간접 영향으로 인한 것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무이파, 한반도에 직접적인 영향은 미치지 않을 것으로 보여 


무이파는 타이완 타이베이를 지나 동진 중으로, 오는 15일 중국 상하이 인근 해상을 지나 산둥 반도 인근으로 이동해 한반도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17~22도, 낮 최고기온은 23~28도로 예상됐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1도 △인천 22도 △춘천 20도 △강릉 20도 △대전 20도 △대구 20도 △전주 21도 △광주 22도 △부산 22도 △제주 24도다.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7도 △춘천 27도 △강릉 25도 △대전 26도 △대구 25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부산 25도 △제주 25도로 예상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