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7 17℃ 인천
  • 12 12℃ 춘천
  • 19 19℃ 강릉
  • 16 16℃ 수원
  • 17 17℃ 청주
  • 17 17℃ 대전
  • 18 18℃ 전주
  • 18 18℃ 광주
  • 18 18℃ 대구
  • 20 20℃ 부산
  • 22 22℃ 제주

디즈니 첫 '흑인 인어공주' 영화 예고편 공개...영상 본 팬들 싸움 일어났다

디즈니 실사판이자 첫 흑인 인어공주가 주인공인 영화 '인어공주'의 예고편이 공개됐다.

인사이트YouTube 'Walt Disney Studios'


말도 많고 탈도 많던 디즈니 실사판 '인어공주'의 예고편 공개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말도 많고 탈도 많던 디즈니 실사판 '인어공주'의 트레일러 영상이 공개됐다.


예고편이 공개되자마자 흑인 에리얼에 대한 팬들의 갑론을박이 끊이질 않는다.


10일(현지 시간) 디즈니 공식 트위터 계정과 유튜브 계정에는  '인어공주(The Little Mermaid)의 공식 트레일러 영상이 공개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Walt Disney Studios'


에리얼 역 맡은 할리 베일리의 가창력 눈길 끌어


주인공 에리얼 역을 맡은 흑인 배우 할리 베일리의 비주얼과 가창력이 눈길을 끈다. 


피부색과 관계없이 머메이드 분장을 소화했다.


당찬 눈빛과 뛰어난 가창력이 예상외로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인어공주 촬영 현장 모습 / justjared


'인어공주' 연출을 맡은 롭 마샬 감독 할리 베일리 대해 "눈 부시게 아름다운 목소리"


'인어공주' 연출을 맡은 롭 마샬 감독은 과거 인어공주 에리얼 역에 할리 베일리를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눈부시게 아름다운 목소리는 물론 정신, 열정, 순수함, 젊음 등을 모두 소유한 드문 인재"라고 밝힌 바 있다.


잡음도 있었다. '인어공주가 흑인일 수 없다'는 원작 팬들의 아우성이 빗발치기도 했다.


원작에서 백인인 '에리얼'을 흑인인 할리 베일리가 연기한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SNS 상에서 '#내 에리얼이 아니야'(#NotMyAriel)라는 해시 태그 운동이 벌어지는 등 캐스팅 논란이 일기도 했다.


이에 디즈니 측은 "흑인인 덴마크인도 유전적으로 빨간 머리를 가질 수 있다"며 "인어공주는 허구다. 애니메이션 속 이미지와 맞지 않는다며 우리 선택을 받아들이지 못한다면 그건 당신의 문제"라고 정면 반박했다.


인사이트Twitter 'chloexhalle'


예고편 공개 후에도 팬들 반응 엇갈려


논란 속에 드디어 첫 예고편이 공개되자 여전히 팬들 사이에서 원작과는 다른 흑인 인어공주에 대한 반응이 엇갈리고 있다.


영상 공개 후 "전율 돋는 목소리", "노래를 너무 잘한다", "천상의 목소리를 가진 인어공주다" 등이라며 그녀의 가창력을 칭찬하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원작과 너무 다르다", "역시나 안 어울린다", "잘 모르겠다" 등이라며 원작과는 다른 에리얼의 모습이 실망한 팬들도 많다.


한편 실사판 인어공주는 북미 기준 내년 5월 26일 개봉을 확정 지었다.


YouTube 'Walt Disney Studi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