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7 17℃ 인천
  • 14 14℃ 춘천
  • 12 12℃ 강릉
  • 17 17℃ 수원
  • 15 15℃ 청주
  • 15 15℃ 대전
  • 17 17℃ 전주
  • 17 17℃ 광주
  • 18 18℃ 대구
  • 16 16℃ 부산
  • 17 17℃ 제주

밥 먹고 무조건 '낮잠' 자는 중국 초등학교에 배치된 최신 의자, '이런 기능'이 있습니다

낮잠을 자는 시간을 주는 중국의 한 초등학교에 배치된 최신식 의자가 화제다.

인사이트Weibo


낮잠으로 업무·학업의 효율을 높이는 중국의 '오수 문화'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학창 시절 급식을 배불리 먹고 난 후 찾아온 식곤증에 5교시 수업 내내 고생해본 적, 누구나 있을 것이다.


이럴 때면 '잠시라도 낮잠 좀 자고 싶다'라는 생각이 머릿속을 지배한다.


중국에서는 실제로 이게 가능하다. 낮잠 시간이 따로 있기 때문이다.


인사이트Weibo


이런 가운데 지난 5일(현지 시간 ) 중국 최대 소셜 미디어 웨이보에는 중국 산둥성의 한 초등학교 교실에서 촬영된 영상이 올라와 눈길을 끌고 있다.


중국에는 '오수'라는 문화가 있는데 이는 낮잠을 자는 것을 뜻한다.


유치원, 초·중·고등학교뿐만 아니라 대학교 심지어 대부분의 직장에서도 오수 문화를 즐길 시간이 주어진다. 업무나 학업의 효율을 높이기 위해서다.


Weibo


낮잠 타임에 대변신하는 중국 초등학교 교실


공개된 영상에는 오수 시간 초등학교 교실의 모습이 담겼다.


교실은 놀랍게도 단 몇 초 만에 공부하는 교실에서 낮잠을 자는 공간으로 변신했다.


학생들이 앉던 의자는 아이들의 빠른 손놀림에 침대가 됐다.


의자 등받이가 뒤로 완전히 젖혀지면서 침대가 되는 원리다.


인사이트Weibo


인사이트Sohu


공부할 때는 책상, 낮잠 잘 때는 침대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트랜스포머 같다", "낮잠 시간이 따로 있고 의자가 침대로 변신하다니 너무 부럽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 3월 저장성 항저우시에서도 비슷한 책상이 등장해 화제가 된 바 있다.


해당 책상은 손잡이를 당기면 침대로 바뀌는 모습으로 모두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낮잠은 혈압을 낮춰 심장마비의 위험성을 감소시켜주며 사고력을 회복시켜줄 뿐만 아니라 생산성을 향상하고 스트레스를 줄여주는 효과가 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