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 17℃ 서울
  • 16 16℃ 인천
  • 16 16℃ 춘천
  • 13 13℃ 강릉
  • 17 17℃ 수원
  • 15 15℃ 청주
  • 16 16℃ 대전
  • 16 16℃ 전주
  • 16 16℃ 광주
  • 18 18℃ 대구
  • 19 19℃ 부산
  • 18 18℃ 제주

"출소 16일 만에 9살 성폭행"...미성년자 11명 성폭행한 흉악범 다음 달 출소

아이들의 순수한 마음을 악용해 성폭행이라는 끔찍한 짓을 저지른 흉악범이 곧 사회에 나온다.

인사이트아동 성폭행범 김근식 / 인천경찰청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아이들의 순수한 마음을 악용해 성폭행이라는 끔찍한 짓을 저지른 흉악범이 곧 사회에 나온다.


1일 법무부에 따르면 미성년자 11명을 성폭행한 혐의로 징역 15년 형을 선고 받은 김근식이 오는 10월 출소할 예정이다.


앞서 김근식은 지난 2006년 5월부터 9월까지 인천, 경기도 고양·파주·일산 등지에서 초중고 여학생들을 상대로 연쇄 성폭행을 저질렀다.


피해자는 모두 미성년자로 그중에는 9살 아이도 포함돼 큰 충격을 안겼다.


인사이트뉴스1


9살부터 17살 사이 미성년자 11명을 성폭행한 김근식은 하교 중인 학생들에게 접근해 "물건 옮기는 것을 도와달라"고 유인해 승합차에 태운 뒤 인적이 드문 곳으로 이동해 범행을 저질렀다.


당시 김근식은 동생 여권을 이용해 필리핀으로 도주했다가 귀국 후 여관을 전전하던 중 공개수배 직후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 조사 결과 김근식은 이미 전과 19범이었으며 2000년에도 미성년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징역 5년 6개월을 선고받아 복역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더욱 충격적인 사실은 김근식이 출소 16일 만에 또 다시 아동을 대상으로 성범죄를 저질렀다는 것이다.


인사이트2006년 당시 김근식 수배전단 / KBS


출소 16일 만인 2006년 5월 24일, 김근식은 등교 중이던 9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성폭행을 저질렀다.


이후 10명의 미성년자를 같은 방식으로 유인해 성폭행한 후 검거돼 징역 15년 형을 선고 받았다.


조사 과정에서 김근식은 성폭행 뿐만 아니라 저항하는 피해자들을 폭행한 사실도 밝혀졌다.


특히 김근식은 미성년자 11명을 연쇄 성폭행했음에도 신상정보 등록제도 및 공개, 고지 명령 대상에 포함되지 않아 논란이 일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한편 김근식은 당초 지난해 9월 출소 예정이었지만 교도소 복역 중 동료 재소자를 폭행해 출소가 1년 연기됐다.


아동 성범죄자 조두순에 이어 김근식의 출소 소식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재범 우려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