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NH농협은행, 디지털화폐 유통·결제에 필요한 블록체인 플랫폼 및 기술 확보했다

NH농협은행은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대응 파일럿시스템을 구축하고 자체 CBDC 모의테스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NH농협은행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NH농협은행은 중앙은행 디지털화폐(이하 CBDC) 대응 파일럿시스템을 구축하고 자체 CBDC 모의테스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파일럿시스템 구축으로 한국은행 CBDC 도입시 블록체인 플랫폼과 전자지갑을 활용해 원활한 유통과 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술을 확보하게 되었다.


특히 금융권 최초로 이더리움 계열과 하이퍼레저 블록체인 플랫폼 2종을 구축함으로써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의 확장성과 유연성을 확보하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농협은행은 금차 구축한 블록체인 플랫폼을 활용하여 연말까지 대체불가토큰, 스테이블코인 및 멀티자산 전자지갑 등 다양한 디지털자산 관련 사업모델을 검증할 계획이다.


권준학 은행장은 "이번에 구축한 파일럿시스템을 바탕으로 한국은행의 CBDC 금융기관 연계 실험 등 주요 정책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며 "앞으로 디지털자산시장을 선도해 나갈 수 있는 다양한 블록체인 기반 신사업을 확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은행은 공무원 가계자금 블록체인 자격검증(지난 20.9월), 디지털자산 수탁사업 진출(지난 21.9월) 및 농협금융 출범 10주년 기념 NFT(지난 22.7월) 등 블록체인과 디지털자산 관련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