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31 31℃ 춘천
  • 24 24℃ 강릉
  • 25 25℃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4 24℃ 전주
  • 26 26℃ 광주
  • 25 25℃ 대구
  • 27 27℃ 부산
  • 32 32℃ 제주

'짝퉁'이라고 무시했는데...서울 한복판서 열린 중국 게임축제에 한국인 3만명 몰려

서울에서 열린 중국 '원신' 게임 축제에 한국인 3만 명 이상이 몰려들었다.

인사이트원신 2022 여름축제 / 사진=호요버스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서울에서 열린 중국 '원신' 게임 축제에 한국인 3만 명 이상이 몰려들었다.


4일 원신 제작사인 호요버스(HoYoverse)는 지난달 30일부터 3일까지 서울 반포한강공원 '세빛섬'에서 진행된 '원신 2022 여름축제'가 성공적으로 끝났다고 전했다.


호요버스 측에 따르면 이번 축제 기간 3만 명 이상이 참가했다.


실제 공개된 사진에는 원신 행사장에 들어가기 위해 길게 줄을 선 사람들의 모습이 담겼다.


인사이트사진=호요버스


행사는 '2차 창작 부스', '코스프레 퍼레이드', '기념품샵', '푸드트럭', '미니 게임'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행사장에서는 원신의 캐릭터로 코스프레한 참가자들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었다.


원신은 지난 2020년 9월 중국 호요버스가 만든 오픈 월드 액션 역할수행게임(RPG)으로 모바일 게임이지만 PC와 콘솔로도 즐길 수 있다.


남매를 찾기 위해 티바트라는 가상의 세계를 모험하는 여행자의 여정을 그린 게임으로 중국뿐만 아니라 한국에서도 엄청난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사진=호요버스


업계에서는 그동안 평가절하했던 중국 게임이 이제는 한국에서도 뜨거운 사랑을 받을 만큼 성장했다는 데 주목하고 있다.


원신이 처음 나왔을 때만 해도 일본 닌텐도의 '젤다의 전설: 야생의 숨결'을 표절했다는 지적이 쏟아졌다.


그런데도 '원신'은 중국은 물론 미국, 일본, 한국 등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누리며 지난 5월 모바일을 통한 누적 매출이 30억 달러(한화 약 3조 9천억 원)를 넘어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호요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