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6 26℃ 인천
  • 24 24℃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28 28℃ 대구
  • 29 29℃ 부산
  • 29 29℃ 제주

갑자기 달려오는 '꼬마팬' 잡아 끌어내는 보안요원을 본 메시가 한 행동

리오넬 메시가 꼬마팬에게 잊지 못할 경험을 선사해줬다.

인사이트sports bible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역대 세계 최고의 축구 선수인 리오넬 메시는 그 실력 만큼이나 인성도 훌륭했다. 


한 꼬마팬이 급작스럽게 그를 향해 달려왔지만, 메시는 어떤 선수와 다르게 꼬마팬을 폭행하지 않았다. 오히려 제지하는 보안요원을 만류하며 팬서비스를 했다. 


지난달 31일(한국 시각) 파리 생제르맹(PSG)은 프랑스 슈퍼컵(트로페 데 샹피옹)에서 낭트를 상대로 4대0 승리를 거뒀다. 


PSG는 이번 승리로 통산 11번째 슈퍼컵을 차지했다. 이 우승을 이끈 선수는 지난 시즌 부진을 겪었던 리오넬 메시였다. 


메시는 선제골을 터뜨리며 경기를 주도했다. 메시는 경기를 마치고 기쁜 표정으로 라커룸으로 향했는데, 한 꼬마팬 때문에 크게 놀랐다.


라커룸 근처 터널에 있던 꼬마팬이 갑자기 메시에게 달려든 것이다. 보안요원은 곧바로 제지했고, 달려든 꼬마팬을 경기장 밖으로 끌어내려 했다. 


인사이트꼬마팬과 사진을 찍는 리오넬 메시 / sports bible


sports bible


하지만 메시는 이를 그대로 외면하지 않았다.


꼬마팬이 자신과 사진을 찍고 싶어하는 걸 본능적으로 눈치챘다. 보안요원을 제지한 메시는 아이에게 다가가 함께 기념셀카를 찍어줬다. 


거기서 끝이 아니었다. 사진을 다 찍은 메시는 꼬마팬을 따뜻하게 포옹해줬다. 이 모습을 본 한 팬이 영상을 찍어 SNS에 올렸고, 영상은 현지 매체에도 소개될 만큼 화제가 됐다.


영상을 본 팬들은 "메시는 실력은 물론 인격적으로도 훌륭하다", "어린 팬을 외면하지 않은 메시, 정말 멋지다!", "어린 팬에게는 인생 최고의 선물이 됐을 것이다" 등 메시를 향해 찬사를 보냈다.


한편 메시와는 다른 행보를 보인 이가 있다. 바로 크리스티아노 호날두다.


인사이트Facebook 'Sarah Kelly'


호날두는 지난 시즌 에버턴 원정에서 팀이 0:1 패배 후 라커룸으로 돌아가고 있었다. 그런데 이때 한 꼬마팬이 호날두의 모습을 휴대폰으로 촬영했다. 호날두는 촬영하고 있는 꼬마 팬의 휴대폰을 주먹으로 내리쳤고, 충격으로 떨어진 휴대폰은 산산이 조각났다. 


호날두가 벌인 행동은 당시 영국경찰도 조사에 나설 정도로 큰 논란이 됐다. 하지만 호날두는 개인 SNS에서 간단한 사과만 했다. 또 피해 아동에 대한 어떠한 후속 조치도 취하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