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7 27℃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30 30℃ 대구
  • 27 27℃ 부산
  • 28 28℃ 제주

홍준표 "대깨준, 아직 세상 이치 못 깨달아...지금은 윤석열 대통령 도울 때"

홍준표 대구시장이 이른바 '대깨준(대가리가 깨져도 이준석)'을 향해 "아직 세상 이치를 깨닫지 못해서"라고 말했다.

인사이트홍준표 대구시장 / 뉴스1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홍준표 대구시장이 이른바 '대깨준(대가리가 깨져도 이준석)'을 향해 "아직 세상 이치를 깨닫지 못해서"라고 말했다. 


지난 27일 자신의 소통채널인 '청년의 꿈' 문답 코너에서 '하방(지장으로 내려감)하면 중앙정치에 관여치 않겠다'는 약속을 지키지 않는다는 지적에 "어처구니 없는 지적"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지금은 윤석열 대통령을 도울 때"라며 "나라를 위해 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지자들이 "이런 글 등으로 인해 '대깨준'이 '이준석 안 돕는다'며 홍 시장을 욕하고 있다"고 우려하자 홍 시장은 "아직 세상 이치를 깨닫지 못해서 (그렇다)"고 일침했다. 


인사이트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 뉴스1


인사이트언론에 포착된 권성동 직무대행과 윤석열 대통령의 대화 메시지 / 공동취재사진


홍 시장은 대구시장 취임 후에도 주요 이슈가 부상할 때마다 자신의 입장을 피력하고 있다.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도 "대통령도 사람"이라며 "당대표가 화합적 리더십으로 당을 이끌지 않고 계속 내부 불화만 야기시키는 것을 보고 어찌 속내를 감출 수가 있겠는가"라고 했다. 


이어 "윤 대통령이 오죽하면 '내부 총질이나 하던 당대표'라는 표현을 사용했겠나"라며 윤석열 대통령을 옹호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이제 그만들 하고 민생을 돌보는 정치들 좀 하시라"며 "이러다간 어렵사리 잡은 정권이 더 힘들어 질 수도 있다"고 우려를 나타내기도 했다. 


인사이트Facebook '홍준표'


지난 '경찰국 신설' 문제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홍 시장은 "자기들(더불어민주당)이 집권했을 때는 온갖 수단과 방법을 돈원, 검경을 장악해 패악을 부리더니 경찰국 신설을 경찰 장악 기도로 몰아간다"고 꼬집었다. 


이어 "경찰 장악이 아니라 정부 모든 부처를 장악해야 정부 운영이 되는 것"이라고 주장하며 "창 딱한 견강부회(牽强附會)"라고 지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