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 24℃ 서울
  • 24 24℃ 인천
  • 22 22℃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2 22℃ 청주
  • 22 22℃ 대전
  • 24 24℃ 전주
  • 23 23℃ 광주
  • 23 23℃ 대구
  • 24 24℃ 부산
  • 25 25℃ 제주

'우영우' 캐릭터 실제 모델, 2살 때 자폐 진단 받은 세계적인 동물학자였다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우영우(박은빈 분)의 실제 모델이 세계적 동물학자 템플 그랜딘인 것으로 밝혀졌다.

인사이트나무엑터스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화제의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속 자폐스펙트럼을 가진 변호사 우영우(박은빈 분)의 실제 모델이 밝혀졌다.


지난 24일 한국일보는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제작진이 자폐 아동에서 세계적 동물학자로 성장한 템플 그랜딘 미국 콜로라도주립대학교 교수의 삶을 참조해 드라마 속 우영우의 캐릭터를 잡았다고 보도했다.


템플 그랜딘은 두 살 때 자폐 진단을 받았다.


의사는 "평생을 보호시설에 있어야 하며 말을 하기도 힘들 것"이라고 말했지만 템플 그랜딘은 어머니와 학교 선생님의 도움 등으로 동물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인사이트YouTube 'TEDx Talks'


템플 그랜딘은 동물 연구에서 자신의 재능을 십분 발휘했다.


그가 농장 가축들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해 설계한 인도주의적 시설은 북미 농장의 60%에 도입됐다.


템플 그랜딘은 이런 성과로 지난 2010년 미국 시사주간 타임이 꼽은 '세계 영향력 있는 100인'으로 선정됐다.


그의 삶은 미국에서 영화와 책으로 제작됐고, 국내에선 2019년부터 그의 삶을 조명한 연극이 꾸준히 무대에 올랐다.


인사이트영화 '템플 그랜딘'


템플 그랜딘은 2013년 2월 카우보이 복장을 한 채 테드(TED) 강단에 올라 '모든 종류의 사고가 필요한 세상'을 주제로 강의를 하며 "정책과 건설 등 요즘 세상은 너무 추상적인 게 문제다. 대부분의 사람이 무시하는 세밀함에 집중하는 자폐적 사고가 세상을 바꾼다"라는 말로 깊은 울림을 주기도 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자문을 맡은 김병건 나사렛대학교 유아특수교육과 교수는 한국일보와 전화 통화에서 "공감과 소통에 문제는 있지만 일부 자폐스펙트럼 장애인이 특정 분야에서 보이는 높은 집중력, 즉 장점을 중심으로 접근해 부족하거나 도움만 받는 정형화된 자폐인의 틀을 깨고 싶었다"라며 "법정에서의 우영우는 그랜딘 교수의 테드 강연 모습을 참고했다"라고 밝혔다.


그렇게 그는 문지원 작가와 함께 우영우가 일상생활할 때는 자폐 성향을 좀 더 드러내고, 변론할 때는 지능을 극대화하는 방향으로 캐릭터를 입체화했다.


한편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스펙트럼을 동시에 가진 신입 변호사 우영우의 대형 로펌 생존기를 그리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인사이트나무엑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