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6 26℃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5 25℃ 수원
  • 27 27℃ 청주
  • 30 30℃ 대전
  • 29 29℃ 전주
  • 30 30℃ 광주
  • 31 31℃ 대구
  • 28 28℃ 부산
  • 31 31℃ 제주

"우린 굶기지 않는다"...비비 오열하자 소속사 대표 타이거JK가 직접 밝힌 입장

비비가 라방 중 피로감을 호소하며 눈물을 보인 가운데 소속사 대표 타이거JK가 직접 입장을 밝혔다.

인사이트Instagram 'nakedbibi'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가수 비비가 SNS 라이브 방송 중 피로감을 호소하며 눈물을 보인 가운데 소속사 대표 타이거JK가 직접 입장을 밝혔다.


지난 23일 타이거JK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비비 팬들에게(To. BiBi's fans)'라는 제목으로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비비 소속사 필굿뮤직의 대표인 래퍼 타이거JK는 "우선 비비가 잘하고 있다는 것을 확실히 하고 싶다"며 이야기를 시작했다.


그는 "이어 "우리는 소속 아티스트들을 굶기지 않는다는 것을 강조하고 싶다. 우리는 잘 먹고, 신나게 놀고, 서로를 존중하고 사랑으로 대한다"고 했다.


인사이트Twitter 'DrunkenTigerJK'


타이거JK는 (비비의) 라이브 방송을 보고 깜짝 놀랐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그는 "더 일찍 말하지 않은 이유는, 그를 대신해서 말하고 싶지 않았기 때문"이라면서 "우리는 아티스트들이 개인 계정으로 소통하는 것을 통제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이어 "비비가 어떤 이유로 슬픔과 좌절감을 표현했는지 모르겠지만, 우리는 예술가로서 비비에 공감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타이거JK와 비비 / 뉴스1


타이거JK는 비비가 앨범 작업을 하고 있다고 알리면서 "그의 앨범이 발매되면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고도 해명했다.


끝으로 그는 "확신하는데, 비비는 굶지도 않고, 하고 싶지 않은 일도 하지 않는다"며 "비비가 건강하고, 행복하고, 표현력이 풍부하길 원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21일 비비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으로 팬들과 소통하던 중 갑자기 오열하며 "그냥 쉬고 싶다. 낮잠도 자고 휴식도 취하고 싶다. 세수하고 자고 싶다" 등의 말을 남겨 팬들의 걱정을 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