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31 31℃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8 28℃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28 28℃ 부산
  • 30 30℃ 제주

'19세 막내 강서진 2골' 벤투호, 홍콩에 3-0 완승...동아시안컵 2연승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홍콩을 상대로 다득점에 성공하며 2연승을 달렸다.

인사이트강성진 / 사진=대한축구협회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홍콩을 상대로 다득점에 성공하며 2연승을 달렸다.


24일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남자 축구 대표팀은 일본 도요타 스타디움에서 열린 홍콩과의 2022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E-1 챔피언십 남자부 2차전에서 3-0으로 승리했다.


대회 4연패를 노리는 한국은 지난 중국과 1차전(3-0 승리)에 이어 2연승했다.


2003년생으로 대표팀 막내인 강성진은 기습적인 중거리슛과 헤더로 2골을 기록했다.


인사이트강성진 / 사진=대한축구협회


후반 28분 김진규의 패스를 받은 홍철이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홍콩 골망을 흔들며 A매치 44경기 만에 데뷔골을 맛봤다.


경기는 한국의 3-0 완벽한 승리로 막을 내렸다.


한국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8위, 홍콩은 이보다 한참 낮은 145위인 대회 체약체로 꼽힌다.


이 때문에 축구 팬들 사이에서는 "경기 내내 고전을 면치 못하다 3골차 승리에 만족해야 했다는 사실이 만족스럽진 않다"는 평가가 나온다.


인사이트송범근 / 사진=대한축구협회


이날 벤투 감독은 지난 중국전과 비교하면 선발 전원이 모두 바뀌는 파격적인 로테이션을 가동했다. 어린 자원들을 대거 출전시켰다.


강행군 일정에다 사흘 뒤 열리는 일본과의 경기에 대비하기 위해서로 보인다.


한편 오는 27일 오후 7시 20분 같은 장소에서 개최국 일본과 사실상 최종전을 치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