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9 29℃ 인천
  • 31 31℃ 춘천
  • 27 27℃ 강릉
  • 30 30℃ 수원
  • 30 30℃ 청주
  • 31 31℃ 대전
  • 31 31℃ 전주
  • 31 31℃ 광주
  • 34 34℃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전쟁 중인 우크라이나 돕고 있는 폴란드 "한국산 K2 전차 180대, FA-50 48대 구매"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회원국인 폴란드가 한국산 전투기 FA-50 48대와 K-2 흑표 전차 180대, 곡사포 등을 구매하겠다는 의사를 타진했다.

인사이트K-2 흑표전차 / 뉴스1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회원국인 폴란드가 한국산 전투기 FA-50 48대와 K-2 흑표 전차 180대, 곡사포 등을 구매하겠다는 의사를 타진했다. 


22일(현지 시간) 마리우시 브와슈차크 폴란드 국방장관은 이날 현지 언론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K-2 전차 180대를 처음 주문한 것이며, 올해 첫 번째 물량이 인도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K-2 전차는 궁극적으로 폴란드에서 생산될 것"이라며 "한국의 FA-50 전투기와 자주포 구매에도 관심이 있다"고 밝혔다. 


브와슈차크 장관은 이번 무기 구매와 관련해 "우크라이나 전쟁 사태로 인해 국방력 증강의 필요성을 느꼈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FA-50 경공격기 / 뉴스1


최근 폴란드는 국방비를 국내총생산의 3%로, 군대 규모는 두 배 이상 늘리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다만 한국 방위사업청은 "아직 논의 중이고 (계약이) 최종 확정된 건 아니다"라며 신중한 태도를 취했다. 


폴란드 수출이 성사되면 K-2 전차와 FA-50이 유럽과 나토에 수출되는 첫 번째 사례가 된다. 


앞서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달 나토 정상 화의를 계기로 폴란드와 양자 회담을 가질 당시 폴란드가 FA-50, K-2 전차, K-9 자주포 등 구매에 실질적인 관심이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인사이트지난 6월 29일 안제이 두다 폴란드 대통령과 악수하는 윤석열 대통령 / 뉴스1


폴란드가 대규모 방산 무기 구매를 결정한 배경으로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 상황이 영향을 줬다는 분석이 나온다. 


우크라이나와 국경을 맞대고 있는 폴란드는 이번 전쟁의 진행 상황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우크라이나가 점령될 경우 러시아와 직접적인 충돌도 우려된다. 


더욱이 폴란드는 최근 우크라이나에 전차 240대를 지원한 상태라 자국 방어 전력에 공백이 생긴 상황이라 국방력 증강이 절실한 상황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