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8 28℃ 인천
  • 30 30℃ 춘천
  • 27 27℃ 강릉
  • 28 28℃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30 30℃ 전주
  • 31 31℃ 광주
  • 32 32℃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정경심 사면론' 나오자...정유라 "저희 엄마도 사면해주세요"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사면 요구가 나오는 것과 관련해 정유라 씨가 엄마의 사면을 요구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야권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아내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사면 요구가 나오는 것과 관련해 정유라 씨가 엄마의 사면을 요구했다.


정 씨의 엄마는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건으로 수감 중인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 씨다.


지난 22일 정씨는 페이스북을 통해 "저희 엄마도 사면해 달라"라며 "벌써 7년째 수감 중이고 60대 후반이시다. 적어도 70세 생일은 집에서 함께 하고 싶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미 공동정범이신 박근혜 전 대통령님도 사면되셨다. 정말 조용히 아기들과 함께 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정유라 페이스북


정씨는 "막내는 태어나서 한 번도 할머니 품에 안겨보지 못했다"라며 "제발 이제 그만 용서해 주시면 안 될까요"라고 용서를 구했다.


그러면서 "못난 딸 때문에 이 더위에 고통을 참으면서 서너 번의 수술 후 수감 중이신 어머니를 보면 딸로서 죽고 싶은 마음뿐"이라며 "아기들에게도 단 한 번이라도 할머니의 사랑을 느낄 수 있는 기회를 달라"라고 호소했다.


한편 전날 CBS 라디오에서 박지원 전 국정원장은 "정경심 전 교수의 사면도 검토했으면 좋겠다"라며 "건강도 그렇고, 상당한 기간 수감 생활을 했기 때문에 용서해 주는 것이 좋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했다.


현재 정경심 전 교수는 자녀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관련 자본시장법 위반 등 혐의로 재판을 받아오다 지난 1월 대법원에서 징역 4년의 실형이 확정돼 복역 중이다.


인사이트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