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7 27℃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30 30℃ 대구
  • 27 27℃ 부산
  • 28 28℃ 제주

대구 정수사업소서 정화조 청소 중 유독가스 노출...3명 중태 1명 심정지

대구 정수사업소에서 정화조 청소를 하던 작업자들이 질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사이트대구소방안전본부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대구 달성군의 한 정수사업소에서 정화조 청소작업을 하던 작업자들이 질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0일 대구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45분께 대구 달성군 다사읍 상수도사업본부 죽곡 정수사업소 저류조 지하 2층에서 정화조 청소 작업을 하던 작업자 4명이 질식했다


작업자 4명(외주업자 1명·공무원 2명) 중 60대 외주 업체 직원 1명은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중상자로 분류된 30대·50대 공무원 2명은 의식이 없는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50대 외주 업체 직원 1명은 스스로 탈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원인은 저류조 청소 작업 중 내부에 있던 사이안화수소를 흡입해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조 당시 내부에서는 사이안화수소 47ppm이 측정됐다.


맹독의 수용성 무색 기체로 '청산'이라 불리는 사이안화수소의 치사량은 50ppm이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재 사고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