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31 31℃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8 28℃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28 28℃ 부산
  • 30 30℃ 제주

취재하러 모인 기자들 향해 식사 대접하고 싶다고 한 박지현 (영상)

박지현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취재를 위해 모인 기자들에게 식사 대접을 하고 싶다고 말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인사이트YouTube 'JTBC News'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박지현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취재를 위해 모인 기자들에게 식사 대접을 하고 싶다고 말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해당 장면은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JTBC News'에서 공개된 박 전 위원장의 당대표 후보 등록 실시간 스트리밍 영상에 담겼다.


이날 박 전 위원장은 국회 의원회관을 찾아 민주당 전당대회 예비후보자 등록 신청을 시도했으나 자격 미비를 이유로 서류 제출을 거부당했다.


곧이어 접수처를 빠져나온 박 전 위원장은 취재를 위해 모인 기자들과 만났다. 


인사이트YouTube 'JTBC News'


질의응답에 앞서 박 전 위원장은 "오랜 시간 계속 기자님들 더운 데서 해 주시고 그래서 오늘 시간 되시는 기자님들은 몇 분이라도 제가 식사 대접을 좀 하고 싶은데 시간 되시는 분은 식사하러 같이 이동해 주셔도 좋을 거 같다"고 했다.


이어 "궁금하신 질문 있으면 짧게 답변드리고 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민주당 전당대회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전날(18일) 후보등록 마감 결과 당대표 선거에 8명, 최고위원 선거에는 17명이 입후보했다.


민주당은 오는 28일 예비경선에서 본선에 오를 당대표 후보 3명과 최고위원 후보 8명을 가릴 예정이다. 


YouTube 'JTBC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