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9 29℃ 인천
  • 31 31℃ 춘천
  • 27 27℃ 강릉
  • 30 30℃ 수원
  • 30 30℃ 청주
  • 31 31℃ 대전
  • 31 31℃ 전주
  • 31 31℃ 광주
  • 34 34℃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폭염에 불길로 뛰어드는 소방관들 위해 소방차에 '얼음조끼· 냉장고' 생긴다

30도가 넘는 무더운 날씨 속에서 뜨거운 화마와 싸워야 하는 소방대원들을 위해 소방당국이 대책 마련에 나선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박동해 기자 = 30도가 넘는 무더운 날씨 속에서 뜨거운 화마와 싸워야 하는 소방대원들을 위해 소방당국이 대책 마련에 나선다.


소방청은 더운 날씨에 현장에서 장시간 활동하는 소방공무원의 안전을 위해 7~8월을 '폭염안전 집중 강화 기간'으로 지정하고 안전관리를 강화한다고 17일 밝혔다 .


이 기간 동안 소방청은 소방차량마다 냉·온장고를 설치하고 대원들의 더위를 식혀줄 음료, 물수건, 얼음조끼, 정제염 등 폭염 대비 물품을 비치한다.


더불어 대규모 화재현장 등 장시간 활동이 예상되는 경우 대원들이 수시로 쉴 수 있도록 교대조를 편성 운영하고, 대원들의 휴식을 위한 재난현장회복차량과 그늘막도 설치된다.


더불어 소방청은 각종 교육훈련을 실시할 때 무더위가 극심할 때는 야외훈련을 자제하고 실내 교육으로 대체하거나 훈련 시간을 조정한다는 계획이다.


이흥교 소방청장은 "무더위 속에서도 대원들이 안전하게 현장활동을 수행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차질이 없도록 집중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