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5 25℃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31 31℃ 부산
  • 31 31℃ 제주

토트넘 손흥민, 세비야 경기 중 극대노하며 몸싸움 (영상)

축구선수 손흥민이 세비야와 친선 경기를 하던 중 상대선수에게 분노해 몸싸움을 벌였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 손흥민이 세비야 FC(스페인)과의 친선 경기 중 몸싸움을 벌였다.


지난 1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는 토트넘, 세비야의 친선 경기가 열렸다.


양 팀 선수들은 친선 경기에도 최선을 다해 그라운드를 뛰었고, 전반전은 0대 0 무승부로 끝났다.


전반전이 끝나고 하프타임으로 이어지던 때 갑자기 손흥민과 몬티엘이 살벌한 표정으로 싸우기 시작했다. 



쿠팡플레이


먼저 몬티엘이 손흥민에게 다가가 말을 걸었고, 손흥민은 크게 분노하며 자신의 어깨로 몬티엘의 어깨를 강하게 밀었다.


갑자기 벌어진 상황에 당황한 선수들은 우르르 뛰어와 두 사람의 싸움을 말렸고 신경전은 일단락됐다.


앞서 전반 43분 세비야 수비수 몬티엘은 손흥민의 드리블을 저지하려던 중 손흥민 팔꿈치에 입을 가격 당해 피를 흘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꽤 많은 피가 흐르자 몬티엘은 경기장 밖으로 나가서 지혈까지 했다.


한편 이날 후반 3분 손흥민의 패스를 이어 받은 헤리 케인이 왼발 슈팅을 날리며 먼저 골문을 열었다.


이후 후반 18분에 라키티치가 중거리슛으로 동점골을 올리면서 경기는 1대 1로 마무리됐다. 


인사이트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