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7 27℃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30 30℃ 대구
  • 27 27℃ 부산
  • 28 28℃ 제주

[오피셜] 심장마비 딛고 재기 성공한 에릭센, 맨유 공식 입단

심장마비를 딛고 재기에 성공한 '인간승리'의 아이콘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이적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심장마비를 딛고 재기에 성공한 '인간승리'의 아이콘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로 이적했다.


15일(현지 시간) 맨유는 공식 채널을 통해 에릭센 영입 소식을 전했다.


에릭센은 FA(자유계약선수) 신분으로 맨유와 계약했다. 계약 기간은 3년으로, 에릭센은 2025년까지 맨유 소속으로 뛰게 됐다.


에릭센은 "맨유는 특별한 클럽이다. 맨유에서 하루빨리 뛰고 싶다"는 이적 소감을 전했다. 


인사이트Twitter '@ManUtd'


덴마크 국가대표 선수였던 에릭센은 지난해 6월 유로 2020 경기 도중 심장마비 증세로 쓰러졌었다.


이후 에릭센은 심장제세동기 삽입 수술을 받았지만 그라운드 복귀는 쉽지 않았다. 당시 소속팀이었던 이탈리아 세리에A 인터밀란은 리그 규정에 따라 에릭센과 계약을 해지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포기하지 않았던 에릭센은 지난 1월 브렌트포드FC 소속으로 현역 복귀에 성공했다.


맨유 이적이 공식 발표되자 에릭센은 브렌트포드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브렌트포드 모두에게 감사하다. 당신들을 위해 뛸 수 있어서 즐거웠다"며 "훈련장, 경기장 혹은 브렌트포드 어디에 있든지 나는 결코 잊지 못할 것이다. 모두 곧 만나요"라고 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