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8 28℃ 인천
  • 30 30℃ 춘천
  • 27 27℃ 강릉
  • 28 28℃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30 30℃ 전주
  • 31 31℃ 광주
  • 32 32℃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한국 팬들 앞에서 손흥민 득점하게 만들어주려고 페널티킥 양보한 해리 케인

페널티킥으로 득점을 기록한 손흥민이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페널티킥으로 득점을 기록한 손흥민이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지난 1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쿠팡플레이 시리즈 프리시즌 친선경기에서 토트넘은 팀 K리그를 6-3으로 꺾었다.


이날 손흥민은 페널티킥을 포함해 멀티골을 기록하며 국내 팬들에게 좋은 모습을 선보였다.


평소 전담 키커인 케인이 페널티킥을 도맡았지만 이날만은 손흥민이 키커로 나서 본인의 첫 번째 골을 기록했다.


인사이트뉴스1


경기 후 취재진과 만난 손흥민은 "원래 안 차려고 했는데 케인이 공을 주며 차라고 했다. 케인이 준 선물이라고 생각한다"라며 미소를 지었다.


한국 팬들 앞에서 손흥민이 골을 기록하게 하기 위한 케인의 배려가 돋보이는 부분이었다.


경기 당시 케인은 직접 공을 손흥민에게 던져주며 페널티킥을 양보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이벤트 경기는 차게 해주는구나", "어쩐지 손흥민이 차더라니", "배려하는 모습 멋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