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8 28℃ 인천
  • 30 30℃ 춘천
  • 27 27℃ 강릉
  • 28 28℃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30 30℃ 전주
  • 31 31℃ 광주
  • 32 32℃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해리 케인, 팀 K리그 골문 폭격...토트넘 3대2 리드

해리 케인이 팀 K리그에 동점골을 허용한지 고작 1분만에 추가골을 기록했다.

인사이트쿠팡플레이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세계 최고의 공격수는 위대했다.


EPL 최고 스트라이커 해리 케인은 팀 K리그에 동점골을 허용한지 고작 1분만에 추가골을 기록했다.


EPL에서만 200골에 가까운 골을 기록한 스트라이커의 위엄을 제대로 보여줬다. 


13일 오후 8시부터는 서울 월드컵경기장에서는 토트넘 홋스퍼 vs 팀 K리그 친선 경기가 열리고 있다. 


쿠팡플레이


해리 케인은 우측에서 공을 몰고온 루카스 모우라의 패스를 받은 뒤 딱 두번의 터치로 전진을 시도했다. 


그리고 슈팅의 길이 보인다고 판단한 순간 벼락같은 왼발 중거리슛을 시도했다. 


그의 발을 떠난 공을 그대로 골문 안쪽으로 빨려 들어갔다. EPL 탑 공격수의 번뜩이는 슛 스킬과 타이밍 그리고 발목의 힘을 실감할 수 있는 골이었다. 


인사이트쿠팡플레이


토트넘 홋스퍼는 이 골로 다시금 3대2 리드를 이어갈 수 있게 됐다. 


연속적인 득점에 경기장 분위기도 한껏 달아오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