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5 25℃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31 31℃ 부산
  • 31 31℃ 제주

이재명 "요즘 술 안 마셔"...박주민 "2주 전 이재명과 새벽까지 술 마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과 박주민 의원이 때아닌 '거짓말 논란'에 휘말렸다.

인사이트이재명 의원 / 뉴스1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과 박주민 의원이 때아닌 '거짓말 논란'에 휘말렸다.


중대 사안을 놓고 다른 말을 하는 무거운 거짓말은 아니다.


'술'을 두고 빚어진 다소 사소한 거짓말이지만, 두 사람의 입에서 같은 이야기를 놓고 다른 말을 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이 의원은 지난 9일 새벽 시간, 지지자들과 트위터 소통을 진행했다. 이때 이 의원은 "솔직히 지금 술 한잔 기울이셨나요?"라는 트윗 질문글에 "요즘은 술 안 마십니다"라고 잘라 말했다.


인사이트박주민 의원 / 뉴스1 


하지만 이틀 뒤인 11일 박주민 의원의 입에서는 다른 이야기가 나왔다.


박 의원은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한 2주 전쯤 (이 의원과) 둘이서 새벽까지 술을 마셨다"라고 말했다. 이는 박 의원이 전당대회 출마와 관련해 이 의원과 사전에 교감을 한 적이 있느냐는 사회자 질문에 대답하는 과정에서 나왔다.


국민의힘 박민영 대변인은 페이스북에 두 사람의 '같은 사안 다른 말'을 두고 논평을 내놨다. 박 대변인은 "자기 하고 싶은 말만 하는 걸 '묵언수행'이라고 주장하는 이재명 의원답다"라고 꼬집었다.


인사이트뉴스1


박 대변인은 "아니면 박주민 의원이 '어대명' 이재명 의원께 잘 보이려 없는 말을 지어낸 건지. 어느 쪽이건 참 볼썽사납다"라고 지적했다.


시민들의 의견은 둘로 나뉘고 있다.


이 의원을 비판하는 이들은 "과거에도 거짓말을 했듯이 이번에도 거짓말을 했다"라고 반응한 반면 이 의원 지지자들은 "박 의원이 말한 2주 전이면 6월이고, 7월에 술을 아예 안 마셨다면 '요즘'이라 지칭해도 무리가 없다"라고 반박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