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 24℃ 서울
  • 24 24℃ 인천
  • 22 22℃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2 22℃ 청주
  • 22 22℃ 대전
  • 24 24℃ 전주
  • 23 23℃ 광주
  • 23 23℃ 대구
  • 24 24℃ 부산
  • 25 25℃ 제주

모르는 남자가 '망치'로 제 차를 때려 부쉈는데 '기초수급자'라 합의가 어렵답니다

술에 취한 남성이 타인의 차량을 약 20분간 망치로 부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인사이트YouTube '한문철 TV'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술에 취한 남성이 타인의 차량을 약 20분간 망치로 부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피해자는 즉각 경찰에 신고했지만, 가해자가 기초생활수급자라 합의가 어려운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12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 TV'에는 "거의 20분 동안 망치로 제 차를 박살 내 놓았어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영상에 따르면 사건은 지난달 29일 오후 6시께 전북 익산의 한 아파트에서 일어났다. 


YouTube '한문철 TV'


영상에서 남성 A씨는 양손에 망치와 스패너로 추정되는 도구를 들고 단지 내 주차된 제보자의 차량을 힘껏 내려쳤다.


A씨는 해당 차량을 발로 차기도 했다. 또 반대 방향으로 넘어가 재차 망치로 차량을 부쉈다. 


당시 A씨는 쳐다보는 사람들에게 위협을 가했다고 한다. A씨의 망치질은 약 20분간 이어졌다. 


이로 인해 차량 좌측 운전자석 창문은 완전히 파손됐고, 뒷좌석 쪽 창문도 반파됐다. 차량 곳곳엔 망치로 두들긴 흔적이 확연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한문철 TV'


제보자는 "A씨가 약 20분간 차를 부순 것으로 전해 들었다"며 "영상을 촬영하는 여자친구를 향해 망치를 든 채 위협해서 여자친구도 도망쳤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A씨는 전혀 모르는 사람이다. 왜 그랬는지도 모르고 연락도 없다"며 "수리비는 700만 원 정도 나왔다”고 설명했다.


이에 제보자는 A씨를 경찰에 신고했다. 하지만 A씨가 기초생활수급자라 합의가 어려운 상태라고 한다. A씨는 차 보험 또한 가입해두지 않은 상태라며 한문철 변호사에 도움을 구했다.


한 변호사는 "A씨가 돈이 있으면 합의를 하자고 찾아올 텐데 지금으로선 이를 기대하기 어려운 상황"이라면서 "재판부에 엄한 처벌을 요청하는 것밖에는 방법이 없어 보인다"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검찰에 기소할 때 재판으로 넘겨달라고 요청하고 판사에게 진정서를 써서 제출하면 판사 판단하에 정식 재판으로 넘길 수 있다"고 덧붙였다. 


YouTube '한문철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