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 12℃ 서울
  • 16 16℃ 인천
  • 9 9℃ 춘천
  • 17 17℃ 강릉
  • 13 13℃ 수원
  • 15 15℃ 청주
  • 14 14℃ 대전
  • 16 16℃ 전주
  • 16 16℃ 광주
  • 16 16℃ 대구
  • 20 20℃ 부산
  • 20 20℃ 제주

"테니스 '대박 천재' 탄생했다"...조세혁, 14세 이하 윔블던 대회 한국인 최초 '우승'

테니스 유망주 조세혁이 올해 열린 14세 이하 윔블던 대회에서 초대 챔피언에 등극했다.

인사이트조세혁 / 대한테니스협회


[인사이트] 임우섭 기자 = 대한민국 테니스 역사상 최고의 유망주가 탄생했다.


그 주인공은 바로 대한민국 테니스 유망주 조세혁(14)이다.


지난 10일(현지시간) 영국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14세부 남자 단식 결승에서 조세혁(14)은 커렐 오브리엘 은고노에(미국)를 2-0('7-6<7-5>', '6-3')으로 꺾고 승리를 차지했다.


이를 통해 조세혁은 올해 신설된 윔블던 14세부 남자 단식 대회에서 초대 챔피언에 등극했다.


인사이트조세혁 / 윔블던 테니스 대회 공식 홈페이지


이번 윔블던 14세부 단식 대회는 명성 있는 유망주 16명이 출전해 조별리그를 벌인 뒤 각 조 1위가 준결승에 오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조세혁은 조별리그를 3전 전승으로 마친 후 4강에 올라 1번 시드 이반 이바노프(불가리아)를 2-1('7-6<7-5>', '1-6', '11-9')로 물리쳤고 결승에서 3번 시드 은고노에까지 끌어내렸다.


조세혁은 우승 후 대한테니스협회를 통해 "윔블던이라는 대회는 상상만 하고 있다가 초청받아 너무 기뻤다. (대회에 출전해) 우승까지 하니 기분이 두 배로 좋다"고 소감을 전했다.


앞서 윔블던 테니스 대회는 18세 이하 선수들만을 대상으로 하는 주니어 대회만을 개최해 왔다. 해당 주니어 대회에서 2018년 호주오픈 남자 단식 4강까지 올랐던 정현이 준우승을 한 바 있다.


인사이트트로피를 들고 있는 조세혁 / 대한테니스협회


하지만 이보다 더 어린 선수들이 활약할 수 있도록 올해부터 14세부 대회를 시작했다.


한편 조세혁은 2008년생으로 국제테니스연맹(ITF) 주니어 세계 랭킹 1079위다. 은고노에는 576위다. 주니어 랭킹에는 2004년생부터 이름을 올리고 있어 2008년생 선수들인 이들의 랭킹은 꽤나 높은 편이다.


조세혁은 올해 5월 ITF가 운영하는 14세부 유럽 투어링팀에 선발된 차세대 기대주이기도 하다. ITF 투어링팀은 ITF가 그랜드 슬램 선수 발전 기금을 활용해 전 세계 우수 주니어 선수를 선발하고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