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 12℃ 서울
  • 16 16℃ 인천
  • 9 9℃ 춘천
  • 17 17℃ 강릉
  • 13 13℃ 수원
  • 15 15℃ 청주
  • 14 14℃ 대전
  • 16 16℃ 전주
  • 16 16℃ 광주
  • 16 16℃ 대구
  • 20 20℃ 부산
  • 20 20℃ 제주

'병역기피' 석현준, 프랑스 트루아서 주전경쟁 밀려...다른 팀으로 떠난다

병역기피 혐의로 인해 한국 여권이 무효가 된 석현준이 트루아를 떠나야 하는 상황에 몰렸다.

인사이트석현준 선수 / 뉴시스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병역기피 혐의로 인해 한국 여권이 무효가 된 석현준이 프랑스 클럽을 떠나야 하는 상황에 몰렸다.


최근 트루아 지역 매체인 레스트에클레흐는 "석현준을 포함한 4명의 선수가 팀 전지훈련에 포함되지 않았다"면서 "석현준은 곧 팀을 떠날 것이기 때문에 전지훈련 명단에서 제외됐다"고 보도했다.


트루아는 지난 시즌 프랑스 리그2에서 리그 1로 승격한 상태다. 리그1은 유럽 5대리그 중 하나다. 


석현준은 이 무대를 밟지 못하게 될 전망이다. 새로 부임한 브루노 일레스 감독이 석현준을 선호하지 않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인사이트석현준 선수 / 뉴시스


현재 석현준의 여권은 한국 정부가 무효화된 상태다. 병역 기피'를 하고 있다는 혐의 때문이다. 


여권 무효로 인해 석현준은 프랑스를 포함한 다른 유럽 팀에서 활동하는 데 상당한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프랑스 등 유럽 국가에 귀화한다면 상황은 달라질 수 있다.


한편 지난해 2월 16일 석현준의 아버지 석종오씨는 "아들이 서른여섯 살 전에 병역 의무를 다할 것이다"면서 "현준이는 유승준처럼 될 마음이 전혀 없다. 병역을 이행하고 떳떳하게 한국에서 살려고 한다"며 '병역기피' 논란에 선을 그었다.  


병무청 측은 석현준이 귀국한다면 처벌을 받은 뒤 병역을 이행해야 한다고 못박았다. 


인사이트석현준 선수 /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