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5 25℃ 인천
  • 29 29℃ 춘천
  • 29 29℃ 강릉
  • 30 30℃ 수원
  • 28 28℃ 청주
  • 28 28℃ 대전
  • 26 26℃ 전주
  • 25 25℃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28 28℃ 제주

해외 마약 밀수해 판매한 텔레그램 '마약왕', 18살 '고3' 학생이었다

텔레그램 마약방 총책이 현재고등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학생인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텔레그램 마약방 총책이 현재고등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학생인 것으로 전해졌다. 


1일 중앙일보에 따르면 최근 경찰은 텔레그램을 마약방을 직접 개설해 운영하면서 필로폰, 엑스터시, 대마 등을 해외 상선으로부터 밀수해 국내에 유통한 고등학생 A군을 검거했다.


이 학생은 익명성이 보장되는 텔레그램을 이용해 자신보다 나이가 많은 30대, 30대 성인들을 중간 판매책, 환전책, 인출책 등으로 모집해 범죄 집단을 조직했다. 


매체는 현직 고등학생이 마약류를 단순 구입해 투약하는 단계를 넘어 밀수·밀매 조직을 구성해 운영한 사실에 수사기관마저 충격에 빠졌다고 전했다. 


경찰은 현재 A군이 개설한 마약방의 하선과 구매자들로부터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의 설명에 따르면 최근 마약사범들은 국제 마약상들이 구축한 딥웹을 이용해 마약류를 직구하거나 텔레그램 등 보안 메신저로 해외 판매 상선과 은밀하게 접촉한다. 


대부분의 결제는 가상화폐로 이뤄지고 마약은 국제우편이나 특송화물로 이송된다.


마약이 거래되는 과정에서 사람과 사람이 직접 만나는 일이 없고, 전화 또는 e메일도 사용하지 않아 통신기록도 남지 않는다. 


경찰은 이러한 마약 범죄 양상이 10대 청소년들까지 범죄에 가담하게 만들고 있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실제 대검찰청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10대 마약류 사범은 총 450명으로 전체의 2.8%를 차지했다. 이는 10년 전 41명(0.4%)에 비해 인원은 10배, 비중은 7배 늘어난 수치다. 


대검찰청은 국내에서 유통되는 마약류 대부분은 동남아시아, 남미, 중국, 미국 등에서 밀수입된다고 설명한다. 


국내에서 마약류를 재배·제조하는 경우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지만 텔레그램 등을 기반으로 한 비대면·국제화 트렌드에 발맞춰 굳이 직접 제조할 이유가 없다는 것이다. 


여기에 연간 1억 개에 달하는 해외 직구를 활용한 마약류 밀수가 극도로 파편화하고, 밀수범의 연령도 낮아지면서 수사기관의 첩보 수집도 어려워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