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7 27℃ 인천
  • 27 27℃ 춘천
  • 20 20℃ 강릉
  • 30 30℃ 수원
  • 23 23℃ 청주
  • 23 23℃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28 28℃ 대구
  • 24 24℃ 부산
  • 27 27℃ 제주

김건희 여사와 만난 동갑내기 스페인 왕비 "한국 여자들 예뻐서 놀랐다"

레티시아 스페인 왕비가 영부인 김건희 여사에게 "한국 여자들 예뻐서 놀랐다"고 말을 건넸다.

인사이트(왼쪽부터) 레티시아 스페인 왕비, 라이엔 EU 집행위원장, 김건희 여사 / (대통령실 제공) 뉴스1


[인사이트] 임우섭 기자 = 스페인 왕비 레티시아 오르티스 로카솔라노가 대한민국 영부인 김건희 여사와 동갑인 것에 놀라며 반가움을 표시했다.


레티시아 왕비는 김 여사가 "패셔니스타로 한국에서 인기가 많으시다"고 칭찬하자 "한국 여자들이 예뻐서 놀랐다"고 화답하기도 했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지난 29일(현지시간) 오후 8시 30분께 스페인 마드리드 왕궁에서 열린 갈라 만찬에서 김 여사는 레티시아 왕비와 대화를 나눴다.


이날 김 여사는 레티시아 왕비와 만나 '동갑내기'인 점을 강조하며 "한국에서 동갑은 자연스럽게 가까운 사이가 된다. 우리는 나이가 같다"고 대화를 시작했다.


인사이트나토정상회의 사무국 영상 캡쳐


김 여사의 말에 레티시아 왕비는 "생일이 언제인가. 나는 9월에 50살이 된다"고 관심을 보였다.


이에 김 여사는 "나는 (1972년) 9월 2일이 생일이다"고 답했고, 레티시아 왕비는 "나는 9월 15일"이라며 반가움을 표했다.


이어 김 여사는 "왕비님은 한국에서 패셔니스타로 아주 유명하고 인기가 많으시다. 한국은 화장품 등 K-뷰티 산업이 매우 훌륭하다"고 레티시아 왕비에게 칭찬을 건넸다.


그러자 레티시아 왕비는 "3년 전 한국에 갔는데 여자들이 다 예뻐서 놀랐다. 그래서 화장품을 잔뜩 샀다"고 답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인사이트레티시아 왕비 / 스페인 왕실 트위터


김 여사는 끝으로 레티시아 왕비에게 "한국에 다시 오면 정중하게 모시고 싶다"고 초청을 권유했고, 레티시아 왕비는 "고맙다. 한국에 또 가고 싶다"고 화답했다.


한편 레티시아 왕비는 2004년 스페인 국왕 필리페 6세와 결혼해 슬하에 2명의 공주를 두고 있다. 그는 유명 언론인 출신으로 왕비가 된 이후 기아 퇴치, 식량안보, 남녀평등, 환경 분야 등 관심을 보이며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것으로도 알려졌다.


특히 레티시아 왕비는 훤칠한 키, 미모 그리고 뛰어난 패션 감각까지 자랑해 직위를 넘어선 인플루언서급으로 많은 이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