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5 25℃ 춘천
  • 26 26℃ 강릉
  • 25 25℃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8 28℃ 광주
  • 27 27℃ 대구
  • 28 28℃ 부산
  • 29 29℃ 제주

MZ세대 직원과 소통하려고 '요즘 대세' 오은영 박사 섭외한 현대차 정의선 회장

현대자동차가 오은영 정신의학과 박사를 초청해 직원들과의 만남을 주선했다. 오 박사는 이들과 함께 인간관계, 가정, 일에 관한 고민을 함께 나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현대자동차가 오은영 정신의학과 박사를 초청해 직원들과의 만남을 주선했다. 오 박사는 이들과 함께 인간관계, 가정, 일에 관한 고민을 함께 나눴다. 


16일 현대자동차에 따르면 오 박사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2시간가량 현대차 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앞서 공개 모집한 사연 1300여 건 가운데 374건을 선정, 대표 질문 5개로 추려 사연을 소개하고 오 박사의 상담을 바탕으로 함께 해소 방안을 찾는 식으로 진행됐다. 


현장에는 사연이 채택된 374명을 포함해 800여 명의 현대차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현대차는 코로나19로 관계가 단절되고 일상의 변화를 겪으며 지친 직원들을 위로하는 동시에 직장과 가정, 일상에서 고민을 함께 나누고 해소하면서 상호 존중하고 공감하는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행사에 참석한 직원들은 인간관계와 소통, 직장 내 세대 간 갈등, 성격 유형, 일과 삶의 균형, 육아 등 폭넓은 분야에서 서로 고민을 나눴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도 자리를 함께했다. 


마지막 질문자로 참여한 정 회장은 오 박사에게 세대 간 간극 해소 방법, 수평관계도 있고 상하관계도 있는 직장에서의 바람직한 소통 방식에 관해 물었다. 


행사가 끝나기 전, 정 회장은 "모든 구성원이 건강하게 일을 잘하도록 돕는 것이 저의 일"이라며 "여러분들이 긍정적 생각을 갖고 목표를 이루고, 또한 회사도 잘 되게 할 수 있도록 무엇이든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여러분이 각자 행복하고 가정과 회사에서도 행복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제 목표"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