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 -1℃ 서울
  • -3 -3℃ 인천
  • -3 -3℃ 춘천
  • -1 -1℃ 강릉
  • -1 -1℃ 수원
  • -1 -1℃ 청주
  • -1 -1℃ 대전
  • 0 0℃ 전주
  • 1 1℃ 광주
  • 0 0℃ 대구
  • 3 3℃ 부산
  • 4 4℃ 제주

오토바이 운전자가 차 아래 깔렸는데 밟고 지나간 70대 여성 운전자가 한 말 (영상)

오토바이 운전자는 이 사고로 전치 10주 이상의 중상을 입었다.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인사이트] 최재원 기자 = 전주에서 승용차가 오토바이를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그런데 차량 운전자가 오토바이 운전자를 밟고 지나가며 오토바이 운전자는 전치 10주 이상의 중상을 입었다.


당시 차량을 몰았던 70대 여성은 "차 아래 오토바이 운전자가 깔린 줄 몰랐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6일 MBC 보도에 따르면 사고는 지난 1일 전북 전주시의 한 4차선 도로에서 발생했다. 당시 차량을 운전했던 70대 여성 A씨는 B씨가 몰던 오토바이를 들이받았다.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이 사고로 B씨는 A씨 차 밑에 깔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차는 앞으로 나가려는 듯 움직였다. B씨는 얼른 차 밑에서 빠져나가려 필사적으로 몸부림쳤다.


이 장면은 목격자의 차량 블랙박스에 고스란히 담겼다. 광경을 지켜보던 그는 "어떡해"라며 안타까워했다.


결국 A씨의 차량은 사고 지점에서 약 30m 가량 더 앞으로 나아갔고 행인의 제지를 받고서야 차를 멈출 수 있었다.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B씨는 이 사고로 골반과 발에 전치 10주 이상의 중상을 입고 현재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차 밑에 오토바이 운전자가 깔린 줄 몰랐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 차량 내부의 블랙박스를 확보하고 A씨에 대해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상 혐의를 적용할지 검토하고 있다.


YouTube 'MBC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