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에서 가슴 가장 큰 국가는 미국...상위 11개국 공개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세계 69개국 여성들의 평균 가슴 사이즈를 조사해봤다.


지난 25일(현지 시간) 영국 매체 더선(The Sun)은 세계인구리뷰(World Population Review)의 최근 통계를 인용해 평균 가슴 사이즈가 큰 국가 순위를 공개했다.


가슴 크키는 유전, 영양 상태, 체질량 지수(BMI), 연령 등 다양한 요인에 따라 결정된다.


세계인구리뷰는 국가마다 가장 많이 판매되는 브래지어 사이즈를 조사해 BMI와 비례해 순위를 정했다.


인사이트World Population Review


이때 컵 사이즈는 윗가슴 둘레에서 밑가슴 둘레를 뺀 것으로 1인치(2.5cm) 차이로 컵 사이즈가 결정되며 A컵이 가장 작고 D컵이 가장 크다.


조사 결과 미국이 평균 C컵(BMI 29)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영국(BMI 27.1), 베네수엘라(BMI 26.9), 콜롬비아(BMI 26.7), 스웨덴(BMI 25.4), 네덜란드(BMI 25.3), 캐나다(BMI 26.7)가 각각 2~7위를 차지했다.


이어 조지아(BMI 27.7), 호주(BMI 26.8), 보스니아(BMI 25.3), 스위스(BMI 23.8)가 평균 B컵으로 8~11위를 차지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한국은 조사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다. 중국(23.5)은 AA~A컵으로 38위였다.


조사 결과 전반적으로 가슴이 큰 국가는 미국과 유럽에 몰려있었다. 이와 함께 BMI 지수도 높았다.


반면 가슴이 작은 국가는 아프리카와 동남아시아에 집중되어 있었다. 전문가들은 이 지역의 여성들이 몸집이 작고 더 활동적으로 생활하기 때문에 체질량과 가슴 크기 모두 작을 수밖에 없다고 보고 있다.


다만 가슴 크기는 생리 기간일 때와 아닐때, 임신·수유 여부에 따라서도 달라져 일정하지 않으며 BMI 지수에 크게 영향을 받는 다는 점을 주목해야 한다고 매체는 덧붙였다.


인사이트BMI와 관계 없는 상위 15개국.  미국, 영국, 러시아, 콜롬비아, 캐나다, 폴란드, 네덜란드, 덴마크, 호주, 헝가리, 아일랜드, 알바니아, 브라질, 독일, 스페인 순 / World Population Review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