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 보니 한국에서 싹 촬영한 거였던 '범죄도시2' 베트남 장면 (영상)

인사이트YouTube 'CGV'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마동석의 맨손 액션을 볼 수 있는 영화 '범죄도시2' 흥행 속도가 무섭게 빠르다.


2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범죄도시2'는 이날 누적관객수 300만 명을 돌파했다.


이로써 '범죄도시2'는 '기생충' 이후 한국 영화 중 최단기간 300만 관객 벽을 뚫는 기염을 토했다.


흥행과 더불어 작품의 비하인드 스토리에도 누리꾼의 관심이 쏠리고 있는 가운데, 지난 18일 CGV가 공개한 '팬터뷰' 영상이 화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CGV'


마동석은 "저희가 해외 촬영을 못 했다. 원래는 가서 촬영을 하려고 했다"라고 밝혀 관객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범죄도시2'가 베트남에서 악행을 벌이는 빌런을 마동석이 맨주먹으로 참교육하는 이야기를 그린 만큼 베트남을 배경으로 한 장면이 여러 번 나왔기 때문이다.


마동석은 "저희가 한국에서 베트남처럼 다 만들어서 찍었다. 외경들은 또 찍어서 CG로 합성도 했다. 그래서 아마 보시면 잘 모를 거다"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CGV'


따사로운 햇볕부터 베트남 특유의 정서가 듬뿍 묻어나는 주택까지 이 모든 게 국내에서 촬영됐다는 것이다.


최귀화는 "실제로 제가 촬영했던 장면에 쌀국수집이 서울 용산에 있다. 거기를 얼마 전에 가봤는데 완전히 다른 집이더라. 여기를 그렇게 우리팀이 잘 꾸몄구나 싶었다"라며 감회를 전했다.


누리꾼은 "당연히 베트남인 줄 알았다", "어쩐지 손익분기점이 낮더라", "연출력까지 완전 짱짱하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YouTube 'CG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