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계양을 이재명 45.8% vs 윤형선 49.5%...李, 25년 토박이 동네 의사에 역전당해

인사이트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대위원장 / 뉴스1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 지지율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 지지율을 앞선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비록 격차가 오차범위 내이기는 하지만 윤 후보가 이 후보를 앞서는 조사 결과가 나온 건 이번이 처음이다.


여론조사업체 에스티아이가 지난 19~20일 계양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88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윤 후보 지지율은 49.5%, 이 후보 지지율은 45.8% 였다.


두 후보의 지지율 차이는 3.7%P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3.3%P) 내 접전을 벌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사이트인천 계양을에 출마한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 / 뉴시스 


지지하는 후보를 선거일까지 계속 지지하겠느냐는 질문에는 92.9%가 "계속 지지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바꿀 수도 있다"는 응답은 6.1%,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1%였다.


특히 이 후보 지지층의 93.3%와 윤 후보 지지층의 92.4%는 "계속 지지할 것"이라고 답했다.


당선 가능성에 대해 묻는 질문에는 49.8%가 이 후보를, 45.9%가 윤 후보를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사이트인천 계양을에 출마한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 / 뉴시스


이번 여론조사는 휴대전화 가상번호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됐다. 응답률은 6.4%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3%P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한편 이 후보는 성남시장 재선, 경기도지사 초선을 역임했다. 20대 대선에서 대권 도전에 실패한 후 '정치적 기반'인 경기도 지역을 떠나 인천 계양을에서 국회 입성에 도전한다.


의사 출신인 윤 후보는 인천 계양을에만 세 번째 출마했다.


전날(20일) YTN 라디오 '뉴스킹'에서 윤 후보는 "저는 25년 전 1997년 말에 이곳에 인연을 맺었고 1998년 초에 계양에 내과를 개원하면서 주민들의 애정과 신뢰를 받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