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분당갑 출마 선언..."선당후사의 심정으로 몸 던지겠다"

인사이트SBS 뉴스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안철수 대통령직인수위원장이 경기 분당갑 국회의원 보궐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8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연 안 위원장은 "분당뿐 아니라 성남시, 경기도, 나아가 수도권에서의 승리를 통해 새 정부 성공의 초석을 놓겠다는 선당후사의 심정으로 제 몸을 던지겠다"라고 출사표를 던졌다.


그는 "분당과 성남 주민들은 전임 시장과 도지사 등의 법적·도덕적 타락으로 인한 실질적인 경제적 피해자이며 고통스러운 불명예를 안고 사시는 분들"이라며 "분당, 성남, 경기도 리더십 교체가 반드시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분당갑은 제게 제2의 고향이고, 제 분신이나 마찬가지인 안랩이 있는 곳"이라며 "저는 지역이 지닌 인프라와 인재를 활용해 분당의 미래 가치를 더 확장하고 도약시킬 수 있는 최고 적임자"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천 계양을 출마를 선언한 이재명 전 경기지사를 겨냥해서는 "도민과 시민의 심판을 피해 아무 연고도 없는 안전한 곳으로 가는 것은 주민에 대한 참담한 배신행위이자, 정치에 대한 무책임의 극치"라고 비판했다.


이어 "주민의 이익 대신 자기 편 먹여 살리기에 골몰하고 하라는 일은 안 하고 하지 말아야 할 일을 저지른 뒤 도망치는 세력은 심판해야 한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안 위원장은 판교를 실리콘밸리와 경쟁하는 '4차산업혁명 과학 특별구'로 만들고, 분당의 광역철도망을 비롯한 교통망을 대폭 확충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재건축을 위한 용적율 상향과 리모델링 등 대규모 정비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