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개봉 4일 만에 300만 돌파

인사이트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마블 스튜디오 슈퍼히어로물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가 개봉 4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8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의 누적 관객수는 301만 3,817명이다.


개봉 4일 만에 누적 관객수 300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흥행 돌풍에 박차를 가했다.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는 모든 것을 초월하는 마블의 초강력 히어로 닥터 스트레인지(베네딕트 컴버배치 분)를 주인공으로 MCU의 모든 것을 새롭게 정립할 역대급 멀티버스 전쟁을 예고한 작품이다.


인사이트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베네딕트 컴버배치, 엘리자베스 올슨, 베네딕트 웡, 레이첼 맥아담스, 치웨텔 에지오포, 소치틀 고메즈 등 내로라하는 월드 스타들이 출연했다.


메가폰은 토비 맥과이어의 '스파이더맨' 시리즈를 이끈 샘 레이미 감독이 잡았다.


지난 4일 개봉한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는 첫날 관객 71만 5,568명을 동원했다.


인사이트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이는 2020년부터 2022년 개봉작 중 최고 오프닝 스코어 기록이다.


이후 개봉 이틀 차인 5일 100만 관객 돌파 및 2022년 최고 흥행작에 등극했고, 일일 관객수 106만 명 이상을 끌어 모으며 역대 어린이날 최다 관객수를 기록했다.


그리고 개봉 3일 만에 200만 관객 돌파에 이어 4일째 300만 명을 넘어선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가 앞으로 또 어떠한 기록을 세울지 기대를 모은다.


인사이트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