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원영 '딸기 먹방' 흉내 낸 유튜버, 아이브 팬들에 욕먹고 공식 사과

인사이트Twitter 'daeraa_official'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구독자 약 2만 명을 보유한 유튜버 대라대라가 장원영의 딸기 먹는 모습을 따라 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지난 16일 대라대라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영상과 함께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은 앞서 그가 틱톡에 올렸던 것이다. 대라대라는 딸기를 두 손으로 꼭 쥐고 먹으며 "진짜 커요", "아 배불러"라고 말했다.


그리고 그는 앞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공개된 장원영의 딸기 먹는 모습을 본 패널들 반응을 오디오로 덧씌웠다.


인사이트Twitter 'daeraa_official'


당시 장원영은 두 손을 이용해 딸기를 먹었다. 스튜디오에서 VCR을 통해 이를 보던 MC들이 깜짝 놀라자 장원영은 "진짜 커요"라고 설명했다.


송은이는 "딸기 먹을 때 두 손쓰면 반칙이야"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대라대라는 해당 장면에서 나온 "딸기부터 한 입", "한 손으로 들기엔 버거운 사이즈(?)" 자막까지 똑같이 사용했다.


이를 접한 장원영 팬들은 대라대라가 장원영을 조롱했다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고, 이에 대라대라는 사과 글을 올린 것이다.


YouTube '엠뚜루마뚜루 : MBC 공식 종합 채널'


대라대라는 "본 영상은 장원영 님을 조롱하거나 비하하려는 의도가 전혀 없었음을 알려드리려고 글을 씁니다"라고 전했다.


그는 "저는 평소 아이브의 댄스 커버를 할 정도로 열렬한 팬입니다. 제 영상이 장원영 님 또는 팬분들께 불편함으로 느껴진 것 같습니다"라고 해명했다.


끝으로 대라대라는 "다음부터 주의하도록 하겠습니다"라고 얘기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