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아내가 전남친 때문에 성관계 못 하는 질병 걸리자 6년째 잠자리 안 하고 기다려준 남편

삽입하면 엄청난 통증을 느끼는 질병 질경련을 호소하는 아내를 6년 동안 기다려준 남편이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전 남자친구와 성관계했다가 바이러스를 옮아 질염을 앓게 된 여성.


그는 6년 동안 질경련을 호소해 남편과 잠자리는 꿈도 꾸지 못했다.


남편은 6년간 잠자리를 하지 않고도 아내를 변함없이 사랑해줬다.


그러던 최근 꾸준히 산부인과 치료를 받던 여성이 밝은 근황을 전해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지난 17일(현지 시간) 대만 매체 '이티투데이(ettoday)'는 6년 만에 질경련을 이겨낸 여성의 사연이 전해졌다.


말레이시아의 산부인과 의사 아이샤 유노스(Aishah Yunos)는 질경련 환자를 치료하는 데 성공했다.


그에 따르면 환자는 질염에 걸린 이후 질내 삽입 시 경련이 일어나는 질병을 앓고 있었다.


남편과 성관계를 시도할 때마다 너무 고통스러워 6년 동안 제대로 된 잠자리를 하지 못했다고 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환자는 과거에 전 남친과의 성관계 이후 질염에 걸려 고생한 적이 있는데, 그 이후로 성관계만 하면 경련이 일어나 성생활이 순탄치 않았다고 한다.


여성은 남편에게 늘 죄책감을 느껴 성관계하기가 더 어려웠다고 호소했다. 반면 남편은 성관계하지 않고도 6년 동안 변함없는 사랑을 보여줬다.


다행히 환자는 몇 차례의 치료 끝에 트라우마를 극복하고 행복한 성생활을 하게 됐다.


질의 염증이 성교통이나 질경련을 유발할 수 있다. 심리적인 원인을 갖고 있다면 성 치료전문가와 상담을 받아보는 게 좋다는 게 전문가의 의견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