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만원 넘는 거금 들여 '고든 램지 버거' 모든 메뉴 싹쓸이 먹방한 쯔양 (영상)

인사이트YouTube 'tzuyang쯔양'


[인사이트] 김재유 기자 = 먹방 유튜버 쯔양이 세계적인 스타 쉐프 고든 램지의 수제버거 매장을 찾아 전 메뉴 먹방을 선보였다.


지난 11일 유튜브 채널 'tzuyang쯔양'에는 새로운 먹방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쯔양이 찾은 곳은 요즘 최고 화제의 장소로 떠오른 고든 램지의 수제버거 매장이었다.


인사이트YouTube 'tzuyang쯔양'


먹방 유튜버답게 쯔양은 매장에서 판매 중인 모든 메뉴를 주문했다.


8가지 버거에 3가지 사이드 메뉴와 5개의 음료가 쯔양 앞에 등장했다. 


외국인 쉐프는 전 메뉴를 혼자 주문한 쯔양의 얼굴이 궁금했던 것인지 직접 쯔양의 자리까지 방문하기도 했다.


쯔양은 버거를 한 입 베어 물더니 "흔히 먹던 버거 맛이 아니다"라며 "정말 고소하다"고 극찬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tzuyang쯔양'


그러면서 속 재료가 하도 꽉 차있는 탓에 오히려 먹기가 힘들 정도라고 덧붙였다.


쯔양은 첫 버거를 시작으로 각종 사이드 메뉴와 버거들을 줄줄이 맛봤다.


대체로 모든 음식에 대한 평은 좋았지만 채소로 만들어진 비건 버거에 대해서는 "나쁘지는 않은데 싫다"는 평을 남겼다.


쯔양이 가장 마지막으로 먹어본 메뉴는 바로 매장 시그니처 메뉴인 1966버거였다.


인사이트YouTube 'tzuyang쯔양'


1966버거는 2+ 한우 스테이크와 12년산 발사믹 식초 등 초호화 재료들이 듬뿍 담겼다. 가격은 무려 14만원.


쯔양은 1966버거를 베어 물자마자 감탄을 쏟아냈다. 


그는 "고기 러버로서 고기의 묵직함이 장난 아니다"라며 "햄버거가 아니라 그냥 스테이크다"라고 극찬했다.


1966버거를 끝으로 이날 쯔양은 8개의 버거와 총 10잔의 음료 3개의 사이드 메뉴를 모두 먹어치웠다. 


인사이트YouTube 'tzuyang쯔양'


14만원짜리 1966버거 포함 쯔양이 먹은 버거의 가격만 30만원이 훌쩍 넘었다.


먹방 전 쯔양을 찾아왔던 외국인 쉐프는 또다시 쯔양의 자리로 와서는 텅텅 빈 접시들을 보고 "마술 아니냐"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성공적으로 먹방을 마친 쯔양은 "순위를 정해보자면 1등은 당연히 1966버거 2등은 포레스트버거, 3등은 헬스키친 버거다"라며 "이 세 메뉴가 가장 맛있는 것 같다"고 추천했다.


누리꾼들은 "안 그래도 고든 램지 매장 궁금했는데 대리만족 잘했다", "쉐프도 놀라는 클래스", "14만원인데도 1966버거 먹어보고 싶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