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로 연락 달라"...래퍼 한해, 러블리즈 출신 미주와 '핑크빛 기류' 포착

인사이트채널S '나를 찾는 시간-후 엠 아이'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가수 미주와 래퍼 한해 사이에 미묘한 핑크빛 기류가 흘렀다.


오는 28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채널S '나를 찾는 시간-후 엠 아이'에는 래퍼 한해가 게스트로 출연할 예정이다.


이날 한해는 그동안 보지 못한 자신의 진짜 모습을 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한해는 "나는 덜렁대고 섬세하지 못한 편이다. 이런 점 때문에 평소 신경을 많이 쓰고 있지만 아직 놓치는 것이 많은 것 같다"라며 자신의 성격에서 아쉬운 부분을 고백했다.


MC 붐은 "꼼꼼한 여자친구랑 잘 어울릴 것 같다"라고 조언을 해줬고, 한해는 "잘 만나보겠다"라고 갑자기 의미심장한 말을 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인사이트채널S '나를 찾는 시간-후 엠 아이'


이를 놓치지 않고 미주는 "내가 꼼꼼한 편이다. 골치 아플 정도는 아니기 때문에 생각 있으면 (따로) 연락 달라"라고 대시하며 자신의 매력을 적극적으로 어필했다.


한해는 당황하면서도 싫지 않은지 연신 해맑게 웃었다.


MC들도 이날 계속해서 미주와 한해의 만남을 응원해 스튜디오가 핑크빛으로 물들었다.


한편, 미주는 MBC '놀면 뭐 하니?'를 통해 소개팅을 나갈 정도로 올겨울 매우 외로워했다. 미주는 '놀면 뭐 하니?'에 나온 작곡가 라도와도 '썸'을 탄 바 있다.


인사이트채널S '나를 찾는 시간-후 엠 아이'


네이버 TV '채널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